Quantcast

‘백종원의 골목식당’ 평택역 떡볶이집 사장님은 답정너? 정인선 웃음 폭발 (2)

  • 진병훈 기자
  • 승인 2019.11.20 23: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병훈 기자] 11월 20일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찾은 19번째 골목은 경기도 남부에 위치한 평택역 뒷골목이다. SRT 개통으로 서울 수서에서 평택 지제까지 20분이 소요된다. 평택은 미군 부대가 유명해지면서 부대찌개가 많이 알려져 있다.

제작진이 만날 곳은 수제돈가스집, 튀김범벅떡볶이집, 할매국숫집이다. 먼저 찾은 튀김범벅떡볶이집은 가게가 한산해 벌써부터 걱정이 앞섰다. 다른 두 곳은 촬영 소식이 전해지면서 손님들이 이미 식사 중이었다.

사장님은 자신의 떡볶이가 10점 만점에 100점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손님들은 떡볶이를 먹으면서 물을 자주 마셨다. 아마도 많이 짰던 것 같은데 백종원(나이 54세) 대표의 호기심은 더욱 증폭됐다.

사장님은 백종원 대표를 반가워하면서도 긴장하는 모습이 없었다. 메뉴판이 없다는 지적에도 쿨하게 인정하고 넘어갔다. 여전히 자신감을 보이는 사장님 덕분에 백종원 대표는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

사장님은 의리도 대단하신 것 같다. 순대를 어디서 공수하는지 물었는데 “전 절대 바꾸지 않는다”고 답해 웃음을 줬다. 말씀도 행동도 시원하신 사장님은 여장부다운 모습이었다. 정인선(나이 29세) 씨는 “사장님이 답정너”라며 미소를 지었다.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캡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캡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캡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캡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매주 수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