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문제적 남자' 주우재, "사실 난 굉장히 겸손한 사람, 문제는 건방지게 풀 것"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11.20 15: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문제적 남자' 주우재와 도티가 새롭게 합류한 소감을 전했다.

20일 오후 서울 구로구 신도림 라마다 호텔에서 tvN ‘문제적 남자: 브레인 유랑단’(이하 ‘문제적 남자’)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박현주 PD, 전현무, 하석진, 김지석, 이장원, 주우재, 도티가 참석했다.

tvN ‘문제적 남자’의 새로운 시즌인 tvN ‘문제적 남자: 브레인 유랑단’(이하 ‘문제적 남자’)는 태그에서 알 수 있듯 이번 시즌에 뇌섹남들은 스튜디오를 벗어나 자신들과 함께 문제를 풀 ‘일상의 천재들’을 구하고, 팀을 나눠 대결을 벌일 계획이다.

이번 tvN ‘문제적 남자’에는 기존 뇌섹남이었던 전현무, 하석진, 김지석, 이장원은 물론, 방송인 주우재와 크리에이터 도티가 새롭게 합류했다.

tvN ‘문제적 남자’ 제공

이날 박현주 PD는 기획의도에 대해 "문제적 남자가 지난 5년동안 쉽지않은 프로그램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그러고보니 독특하고 흥미로운 브랜드를 유지하고 발전시켜나갈수있을까를 고민했다. 사실 문제적 남자가 이렇게 사랑받을 수 있었던 이유는 대한민국에 똑똑한 사람이 많고 이런 사람을 좋아하는 사람도 많다고 생각했다. 그런 사람들이 얼마나 많을까 싶어 나가서 얘기를 하다보면 배울 수 있는게 있지않을까 싶어서 밖으로 나가게 됐고 제가 초기때부터 조연출로 참여했는데 이분들이 5년동안 엄청나게 변화해오셨다. 어떻게하면 변화를 이끌어낼 수 있을까 고민하다가 새로운 자극이 될만한 포맷과 구성에 브레인 유랑단이 적합하다고 생각해서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야외로 나가게 된 이유에 대해 "뇌섹남 분들의 문제푸는 실력이 월드클래스라고 생각한다. 수능을 4년동안 꾸준하게 공부시켜도 만점을 받고도 남을 분들인데 문제를 4년넘게 훈련하셨다보니 실제로도 외국에서 내노라 하는 분들이 나왔을때도 굉장히 잘 풀어줬다. 실내에서 누군가를 초대해서 하는건 한계가 있는거 같아서 신선한 자극을 줄 사람을 찾으러 나가야겠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이번 시즌에 새로운 멤버로 합류하게 된 주우재는 "시즌 초창기부터 다수 출연을 하면서 문제적 남자 시청자분들한테 얼굴을 어느정도 비춰졌다고 생각해서 제가 출연을 하는게 큰 거부감은 없지 않을까 조심스런 생각을 했다. 그리고 촬영하면서 형들과 친하게 지내고 방송도 했던 사이라 방송이라 생각안하고 재밌게 문제푸는 시간이라 생각하고 촬영에 임했다"고 말했다.

도티는 "처음 합류제의를 받고 얼떨떨하고 영광스럽다란 생각을 했다. 게스트로 출연했던적도 있어서 기꺼이 함께 하기로 했다. 형님들께서 텃세가 있을줄 알았는데 첫 촬영부터 잘 챙겨주시고 우쭈쭈해주셔서 기운이 샘솟았다. 앞으로도 케미를 발산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전현무는 "첫 녹화때부터 두분 다 너무 잘 풀어줬다. 도티씨같은 경우는 초통령인만큼 초등학교,중학교 아이큐 책에 나오는걸 잘 푸는거 같고 주우재씨는 매니악한 부분이 있다. 저희가 접근하지 못하는 부분을 잘 접근한다. 새 멤버로 적절한거 같고 3회정도 녹화했는데 잘하고 있다"면서 "아직 박경따라가려면은 멀었지만(웃음)"이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박현주 PD는 새로운 멤버 주우재, 도티를 섭류하게 된 배경에 대해 "주우재는 문남에 최적화된 분이라고 알고있었다. 다양한 문제나 어렵고 난해한 문제에 대한 접근방식도 좋고 그런걸 떠나서 저희 멤버들이 어려운 분들이다. 낯을 엄청 가려서 처음 친해지는데 1년이 걸렸다. 주우재는 그런 분들 사이에서 형들과의 케미도 좋았고 추가 합류에 있어 유리하지 않았나 생각했다. 또 실력을 뽐내야 하는 프로그램이다보니 겸양의 미덕이 없어야 한다. 솔직한데 비호감을 보이지 않는게 어려운데 주우재는 그런 부분을 갖추고 있어서 같이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도티에 대해서 "도티씨는 모험이었다. 그 모험이 성공적이었던거 같아서 뿌듯하다. 아무래도 장원씨가 말씀하셨지만 모르는 사람들에게 다가가고 궁금해야할 멤버들이 필요했는데 도티씨가 그런 부분에 있어서 대중들과 소통도 잘하시고 최적화됐다고 생각했다. 법이나 경영쪽 문과적 소양이 투철하셔서 그런 부분에 있어 문남에 조금 다른 부분을 채워주실 수 있는 멤버라 생각해 함께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에 주우재는 "전 사실 굉장히 겸손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다. 그럴려고 노력하고 있다. 하지만 문제에 대해서 겸손이 필요없다고 생각한다. 시청자분들, 제작진분들, 출연자분들께 겸손할 수 있지만 문제만큼은 건방지게 풀어보겠다 자신감을 갖고 녹화에 임하는게 저의 장점이 아닐까 생각한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tvN ‘문제적 남자’는 오는 21일(목) 저녁 8시 10분에 첫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