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글의 법칙' 배윤경, 결방 아쉬움 달래는 독보적 미모 과시

  • 방수민 기자
  • 승인 2019.11.19 11: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수민 기자] 배윤경이 아름다운 외모를 자랑했다.

최근 배윤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웃는 표정의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윤경은 차 안에서 카메라를 향해 미소 짓고 있다. 볼륨을 넣은 긴 머리와 하얀 블라우스가 청순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작은 얼굴에 가득 찬 뚜렷한 이목구비가 요정 같은 미모를 과시한다.

배윤경 인스타그램
배윤경 인스타그램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공듀님", "언제나 굿", "내여신 윤경 존예", "와 누나 너무 이쁘세요ㅠ", "으악 진짜 예쁘다", "윤경이 홧팅", "웃으시는 모습 너무 귀여워요', "윤경여신님", "내 이상형이야" 등 배윤경의 아름다움을 칭찬했다.

배윤경은 지난 2일부터 SBS '정글의 법칙 in 순다열도(이하 '정법')에 출연 중이다. 그와 함께 44기 병만족으로 김수용, 강경준 NCT 도영, 모모랜드 주이, 노라조 조빈, 오대환이 합류했다. 이들은 족장 김병만, 부족장 노우진과 함께 '생물도감'을 완성하는 '동심 생존'에 나섰다. 

1993년생으로 올해 나이 27세인 배윤경은 지난 2017년 방영된 화제의 프로그램 채널A ‘하트시그널’을 통해 얼굴을 알렸다. 출연 당시 눈에 띄는 미모로 화제를 모았다. 그는 연예계 데뷔 전부터 건국대학교 의상디자인학과 재학 시절 ‘건대 여신’으로 불리며 유명세를 탔다. 졸업 후 이랜드에 입사한 배윤경은 구두 디자이너로 일하게 됐으나 퇴사를 선택했다. 

이후 그는 KBS1 ‘조선미인별전’, 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닥터 프리즈너’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의 행보를 알렸다. 또한 웹예능 ‘뷰티뱅뱅’을 거쳐 이번 ‘정글의 법칙’을 통해 예능에도 도전장을 내밀었다. 배윤경은 지난 8일 방송된 KBS2 드라마 스페셜 ‘사교-땐스의 이해’에 출연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지난 14일 한 언론 매체 보도에 따르면 배윤경은 tvN 새 토일드라마 '하이 바이 마마'(가제)'의 출연 제안을 받았다. '하이 바바 마마'는 사람이 되기 위한 엄마 유령의 49일간 리얼 환생 프로젝트로 김태희와 이규형이 출연을 검토 중이다.

배윤경이 활약 중인 '정글의 법칙 in 순다열도'는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SBS에서 방송된다. 지난 16일 방송은 프리미어 12 중계로 결방됐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