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모두 다 쿵따리’ 김호진, 박시은에 진심어린 프로포즈 성공…‘OST는?’

  • 김아현 기자
  • 승인 2019.11.18 15:4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모두 다 쿵따리’ 김호진이 박시은에 프로포즈했다. 

18일 방송된 MBC ‘모두 다 쿵따리‘에서는 서로의 진심을 속이지 않는 한수호(김호진)과 송보미(박시은)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마을 사람들의 축하를 받아 한껏 꾸민 공간에 들어선 보미는 놀란 표정을 지었다. 이어 수호와 함께 등장한 다순이와 다식이는 "아줌마 오늘 진짜 예뻐요. 천사 같아요"라며 드레스를 입은 보미를 보며 감탄했다. 

MBC ‘모두 다 쿵따리‘ 방송 캡처 

이어 등장한 수호에게 놀란 보미는 "무슨 일이에요?"라고 물었고 수호는 "좋은 일이에요"라며 웃으며 대답했다. 이나비(서혜진)과의 상견례 약속을 갔다고 생각한 보미는 수호에게 "대표님 상견례 안 갔어요? 어떻게 된거에요? 왜 여기 있어요?"라고 물었다.

수호는 이에 "우리 마음 감추지 말고 좋아한다고, 사랑한다고 말해도 돼요"라며 보미를 안심시켰다. "연극은 끝났어요. 내가 프로포즈를 할 생각이거든요"라며 "내 마음 받아줄래요?"라고 물으며 보미에게 진심이 담긴 프로포즈를 했다.

프로포즈를 받은 보미는 행복해했고 둘은 알콩달콩한 시간을 보냈다. 한편 나비는 배임횡령죄로 체포되는 모습이 방송을 타 다음회에서는 보미가 어떻게 이보미와 조순자(이보희)에게 복수할지 기대를 모았다. 

한편 ‘모두 다 쿵따리‘ OST는 ‘아무 일 없듯이’로 오미완이 애절한 가사와 허스키한 보이스로 열창했다. 

MBC ‘모두 다 쿵따리‘는 매주 월~금요일 오전 7시 5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