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혼자산다’ 경수진, 집 아닌 밖에서 유아인 스튜디오 방문…“비오는 날 탱고”

  • 김아현 기자
  • 승인 2019.11.18 14: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나혼자산다’로 큰 인기를 모았던 경수진이 근황을 전했다.

18일 경수진은 인스타그램에 "비오는 날 탱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 다섯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경수진은 유아인의 스튜디오인 ‘STUDIO CONCRETE(스튜디오 콘크리트)’에 방문해 탱고 전시를 즐기는 모습이다. 모자를 자주 써서 화제를 모으는 경수진인 만큼 사진 속 모자에도 눈길이 간다. 조그마한 얼굴에 경수진은 카메라를 향해 개구진 눈빛을 보냈다.

경수진 인스타그램
경수진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아티스트", "역시 금손", "경반장님 나혼자산다 다시 꼭 출연 부탁드려요^^", "언니 솔직히 말해요 모자 특대사이즈로 특수 제작한거죠?"라며 오랜만에 근황을 공개한 경수진에게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경수진은 1일 MBC ‘나혼자산다’를 통해 수수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자신의 집 테라스서 미니 화로에 고기를 구워 먹는 모습과 경 반장의 면모로 인테리어에 수준급 실력을 보여주는 등 브라운관과는 다른 또 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MBC ‘나혼자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