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스트롯’ 정다경, 미국 콘서트 투어 중 근황…뛰어난 몸매 눈길 

  • 임라라 기자
  • 승인 2019.11.15 14: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미스트롯’ 비너스 정다경이 여신 몸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13일 정다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날씨도 너무 좋고 최고당”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정다경은 분홍색 티셔츠에 짧은 팬츠를 입고 긴 다리를 뽐내고 있다. 그는 뛰어난 몸매로 감탄을 더했다. 

이를 본 팬들은 “다경님 너무 이뻐요” “콘서트 잘 마치고 무사히 귀국하세요” “미국 사진보니 진짜 소녀 소녀합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지난 2017년 싱글 ‘좋아요’로 데뷔한 정다경은 1993년생으로 올해 27세다. 그는 올해 초 TV조선 ‘내일도 미스트롯’에 출연해 ‘사랑의 신호등’ ‘가슴 아프게’ 등 무대로 시청자들에게 사랑받았다.

정다경 인스타그램
정다경 인스타그램

무용학도다운 뛰어난 춤 실력로 만능 엔터테이너의 면모를 보여줬던 정다경은 최종 순위 4위에 이름을 올렸다. ‘미스트롯’ 종영 후에는 두리, 박성연과 함께 트로트 걸그룹 비너스를 결성해 싱글 ‘깜빡이’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정다경은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시즌 2에 합류 소식을 전했다. ‘미스트롯’ 전국 투어 콘서트 시즌2는 29일 청주 공연을 시작으로 서울, 익산, 울산, 인천, 안양, 대구, 부산, 수원, 순천, 광주, 의정부, 성남, 천안, 안동, 고양, 강릉, 부천, 진주, 창원 등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한편 현재 그는 ‘미스트롯’ 미국 공연 중에 있다. 정다경을 포함한 송가인, 홍자, 숙행 등 ‘미스트롯’ 군단은 지난 9일 미국 LA 공연을 시작으로 15일 하와이, 17일 시애틀, 21일 메릴랜드, 23일 뉴욕으로 콘서트 열기를 이어간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