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괴팍한 5형제’ 황치열, 이진혁에게 “20년 젊어지면 아이돌 꼭 하고 싶어”…김종국은 서장훈에게 “100억 복권 당첨 의미 없다” (2)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11.15 00: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괴팍한 5형제’에서는 황치열이 객원 MC로 출연해서 가장 원하는 소원을 줄세우는 주제로 함께 했다. 

14일 오후 방송하는 jtbc 예능프로그램 ‘괴팍한 5형제’에서는 고정 MC 박준형, 서장훈, 김종국, 이진혁과 함께 가수 황치열이 객원 MC로 출연했다.

 

jtbc‘괴팍한 5형제’방송캡처
jtbc‘괴팍한 5형제’방송캡처

 

5형제들은 '가장 원하는 소원을 순서대로 줄 세우시오'라는 주제를 받자 생각만해도 즐거운 기분이 되는 모습을 보여줬다. 줄 세우기 후보는 '100억 복권 당첨', '20년 젊어지기', '얼굴 변경 가능', '평생 건강 보장', '평생의 짝 만나기'가 공개됐다. 

김종국은 '100억 복권 당첨'을 보고 서장훈에게 “형한테는 의미가 없는 것 아니냐?”라고 하며 깐족거렸고 박준형은 얼굴 변경 가능 후보를 보고 “어린 시절 미국에 살때 인종차별을 하도 받아서 백인이 되고 싶었다”라고 고백했다. 김종국은 박준형의 당시 사진을 보고 “인종 차별 안당할 얼굴이었는데”라고 말하며 웃음을 줬다.

황치열은 "20년만 젊어지면 아이돌을 꼭 하고 싶다”라고 했고 이진혁이 “지금이라도 할 수 있다면 아이돌 하고 싶냐?”라고 물었다. 이에 황치열은 “하고 싶다. 특히 솔로라서 혼자 방에 있을때 외롭더라”고 말했고 박준형이 “그룹이라고 좋은 거 없다. 출연료를 나눠야하지 않냐?”라고 현실적인 답변을 했다. 

또 김종국은 “평생의 짝 만나기라는 후보를 보고 올해 추에 평생 짝을 만나고 싶다”라고 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했다. 

‘괴팍한 5형제’는 평범한 생활 속 주제부터 까다롭고 별난 주제까지 뭐든지 줄 세우며 논쟁하는 토크 프로그램이다.

한편, jtbc 예능프로그램 ‘괴팍한 5형제’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