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시베리아선발대' 비위 약한 고규필, '러시아식 훈제 생선 첫 시식' 반응은? (2)

  • 조현우 기자
  • 승인 2019.11.14 23: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현우 기자]
'시베리아선발대'에서 고규필이 러시아식 훈제 생선을 처음으로 시식하게 됐다.

tvN 예능프로그램 '시베리아 선발대'
tvN 예능프로그램 '시베리아 선발대'

14일 오후 11시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시베리아 선발대'에서는 모스크바행 여정이 다시금 그려졌다. 10일째가 지나고 11일째 되는 날, 여느때처럼 이선균이 셰프를 자청해 아침식사를 감자샌드위치와 모닝커피로 때운 뒤 곧 다시 느긋하게 일정을 보내게 됐다. 그런데 고규필이 이번에 가이드로 나서게 됐고, 고규필은 장소와 위치를 알아보는 데 애를 먹기 시작했다.

곧 이선균과 함께 티격태격한 케미스트리를 선보이기 시작했고 이선균은 고규필에 계속해서 어떻게 가이드를 할지 설명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고규필은 "형 러시아 안 가보셨잖아요. 형 모스크바 가보셨어요?"라고 물으며 참았던 울분을 폭발시키며 어이없어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선균은 웃음을 참지 못하고 너털웃음을 터뜨리며 "형이 잘못했다"면서 악수를 청했고 훈훈하게 마무리됐다.

고규필이 처음으로 이선균에게 화낸 상황에 대원들 모두 웃음을 금치 못했고 이선균은 깔깔 웃으며 "규필이 공부한다"면서 그의 앞에서 계속해서 웃어 보였다. 고규필은 "아, 이거 어떻게 하냐"면서 정신을 차리고 '열공' 모드에 들어갔고, 그런 고규필이 기특한 듯 이선균은 따뜻한 미소로 바라봤다. 대원들은 모두 "규필아, 힘들면 말해"라며 도와주겠다고 얘기했고 이선균 또한 마찬가지였다.

이어 '규필투어' 깃발을 만들기 시작한 대원들. 고규필은 무관심한 듯 보였지만 이내 관심이 가는 듯 불안한 눈초리로 대원들의 깃발 만들기 상황을 지켜보았고 이선균이 주도하는 드로잉 아래 고규필의 특징을 살리는 캐릭터를 만들어 보았다. 고규필은 "형, 저 고양이상이라고 하지 않았어요?"라고 말했고, 이에 이선균은 그런 그의 특징을 살려 집중해서 그림을 그려냈다.

컬러도 체인지해가며 열심히 깃발 마스코트 제작에 몰두한 이선균. 서서히 드러나는 깃발의 형체. 형광펜으로 알록달록 예쁘게 꾸며진 깃발에 고규필은 마음에 쏙 든 듯 미소를 지어 보였다. 곧 시작될 여행 초보 고규필의 생고생 리얼 버라이어티, 모스크바 여행기가 펼쳐질 것으로 보여 많은 기대감을 자아냈다.

현재시각 11시 45분. 발레지노를 지나 열차는 계속해서 모스크바로 향하는 중이었다. 한편 심각해진 잇언균. 이선균은 조용히 "오물"이라 읊조렸고 이 오물이란 원래는 알혼섬에서 먹으려 했었던 안주로 제격인 음식을 말하는 것이었다. 예카테린부르크에서도 계속해서 찾아 외쳤던 이 오물은 바이칼 호수에 서식하는 연어과의 어류로 훈제 오물은 매우 별미라고 한다. 

열차 탑승 전 마트에서 찾아봤었는데, 오물을 대신할 생선을 발견한 이선균. 오물과 다른 생선이지만 제조법은 같은 러시아식 훈제 생선으로, 생소한 비주얼에 고규필은 매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언제나 첫번째 시식은 고규필이었고, 코너 속의 코너를 진행하자는 이선균에 고규필은 떨떠름한 표정을 지었다.

막내 이상엽은 고규필에 훈제 생선을 건넸고, 고규필은 다시 김남길에 주며 "나 못 먹을 것 같아"라고 걱정스레 얘기했다. 이에 이선균은 "아냐. 먹어 봐"라고 얘기했고 고규필은 고민하는 기색을 보였다. 고규필은 개인인터뷰에서 "제가 보기엔 이래도 비위가 약해요"라고 말한 적이 있었고, 이는 여러 차례 사실로 판명난지 오래였다.

이어 김남길은 생선에 대해 하나씩 깐족대며 설명하기 시작했고 고규필은 드디어 결심한 듯 생선을 시식해보려 일어났다. 바들바들 떨던 고규필은 곧 포장을 벗겨내고 먹어보려고 생선을 뜯기 시작했고 "맛있을 것 같아요. 육포 같은데?"라고 말했다. 결 따라서 분해를 시작했고 고규필은 "비늘을 떼야지, 이 사람들아"하며 울먹이면서 조심스레 비늘까지 제거했다. 이어 일시정지한 상태로 겨우 생선을 집어넣는 고규필.

고규필은 생선을 입에 넣고 괴성을 지르다 먹어본 후에는 더욱 못 참겠다는 표정으로 괴로워했다. 이어 이상엽이 "괜찮냐"고 물었고, 고규필은 말없이 정체모를 괴성으로 대신했다. 

한편 예능프로그램 '시베리아 선발대'는 이선균, 이상엽, 김남길, 고규필, 김민식이 출연하며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tvN 채널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