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모델 박영선, 나이 무색한 미모…‘전 남편과 이혼 후 아들 양육권은?’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1.14 09: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 출연 중인 모델 박영선이 주목 받으며 그의 나이, 결혼, 이혼 등에 대한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최근 모델 겸 배우 박영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뉴욕언니 가이드 해주러 왔다가 내가 더 신남 #박영선모델 #박영선 #모델박영선 #이화벽제마을 #가을 #가이드"라는 내용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영선은 천사 날개가 그려진 벽화를 배경으로 포츠를 취한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한 박영선은 나이가 믿어지지 않는 미모를 자랑하기도 했다.

모델 박영선 인스타그램
모델 박영선 인스타그램

올해 나이 52세인 박영선은 19살 어린 나이에 데뷔한 모델 겸 배우다. 박영선은 각종 광고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고, '리허설', '20세기 작가' 등 영화와 연극 무대에 참여하기도 했다. 또한 각종 드라마의 신스틸러로 등장하기도 했다.

아름다운 미모와 몸매 등으로 사랑 받던 모델 박영선은 지난 2004년 결혼했다. 박영선의 전 남편은 재미교포였고, 직업은 펀드매니저라고 알려지기도 했다.

연예계를 은퇴하기도 했던 박영선은 2005년 아들을 품에 안으며 내조와 육아에 집중했다. 그러나 박영선은 갑작스러운 이혼 소식을 전하며 양육권 분쟁을 시작했다. 양육권 분쟁은 약 3년 동안 진행됐고, 박영선의 아들은 현재 전 남편과 함께 미국에서 거주하고 있다

박영선은 아들을 1년에 두 번 정도 만나고 있다고 털어 놓기도 했다. 박영선은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를 통해 미국에서 자란 아들의 행복을 우선으로 생각했다고 밝히면서도 "가끔 마음 한켠이 아리다"라며 아들을 향한 애틋함과 그리움을 표현하기도 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