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수미네 반찬’ 김수미, 임현식-김용건-전인권 ‘영보이’로 결성한 이유는?…나이 궁금증↑

  • 임라라 기자
  • 승인 2019.11.13 12: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수미네 반찬’ 김수미와 2기 제자 3인방이 셰프 3인방과 만난다. 

13일 방송되는 tvN ‘수미네 반찬’ 76회에서는 김수미의 2기 제자인 임현식, 김용건, 전인권과 1기 제자인 여경래 셰프, 최현석 셰프, 미카엘 셰프가 등장한다.

이날 이들은 조금 더 디테일한 요리법과 셰프들의 팁을 배우는 동시에 함께 혼자 밥을 해 먹는 사람들을 위한 간단하고 맛있는 김수미표 반찬 배우기에 나선다.

김수미의 제자 완전체가 모인 것은 처음으로 김수미의 1기 제자들이었던 셰프군단을 ‘올드보이’, 2기 제자들을 ‘영보이’로 부르며 셰프 한 명씩 2기 제자 한명씩 짝을 이룬다. 

tvN '수미네 반찬' 예고편 캡처
tvN '수미네 반찬' 예고편 캡처

그동안 영보이 제자들과 제대로 된 소통 및 레시피 전달이 이뤄지지 않아 김수미가 고군분투 하던 상황. 과연 셰프들과 할배 3인방의 1대1 맞춤 요리를 통해 김수미의 고충이 해결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tvN ‘수미네 반찬’은 해외 식문화가 유입되며 잠시 조연으로 물러났던 반찬을 다시 우리 밥상으로 옮겨오자는 취지의 반찬 전문 요리 예능 프로그램이다. 배우 김수미의 레시피를 중심으로 최현석 셰프, 여경래 셰프, 미카엘 아쉬미노프 셰프가 함께 요리한다. 

한편 김용건은 올해 나이 74세, 임현식은 75세, 전인권은 66세다. 김수미는 71세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