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팝콘TV BJ, ‘술먹방’ 후 성폭행 구속…피해자 추정 누리꾼 “3개월간 같이 방송하던 BJ, 2차 가해 죽고 싶다”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9.11.13 11: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팝콘TV(티비) 1인 방송 BJ가 ‘술 먹는 방송(술먹방)’을 찍은 후 여성 출연자를 성폭행해 구속됐다.

12일 서울 금천경찰서는 준강간 혐의로 팝콘TV(티비) BJ A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이날 MBC 보도에 따르면 팝콘TV BJ A 씨는 지난 9일 새벽 1시쯤 서울 금천구 자신의 오피스텔에서 피해 여성과 술을 마시는 모습을 방송하다 술에 취한 여성이 잠들자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살려달라는 다급한 여성의 외침을 듣고 주민들이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A 씨를 성폭행 혐의로 체포했다.

A 씨는 "여성이 성관계를 부인하지 않았다"며 혐의를 부인했지만, 경찰은 "피해자 진술과 신고 당시 주변 정황 등을 고려해 혐의가 있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팝콘TV의 젊은 남성 BJ로 알려진 A씨는 "함께 술을 마시는 방송을 하자"며 평소 알고 지내던 여성을 자신의 방으로 유인한 뒤, 방송이 끝나자 여성을 성폭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MBC '뉴스데스크' 방송 캡처
MBC '뉴스데스크' 방송 캡처

남성은 자신이 사는 오피스텔로 피해 여성을 데리고 들어갔고, 몇 시간 뒤 돌변해 여성을 성폭행했다.

술을 잘 마시는 모습을 보여줘야 인기를 끌 수 있다며 여성에게 술을 많이 먹으라고 요구했고, 피해 여성은 평소보다 빨리 취해 잠이 들었다고 전했다.

피해 여성은 "잠이 들었다 깨어나보니 성폭행을 당하는 중이었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해당 뉴스에는 피해 여성으로 추측되는 누리꾼이 댓글을 달아 눈길을 끌었다. 

자신을 피해 여성이라고 주장한 누리꾼은 "안녕하세요. 피해자 입니다. 댓글 가관이네요. 기사도 가관이고요"라고 불쾌한 심경을 전했다. 그는 "저는 이 사건이 뉴스, 기사화 되는것을 동의한 적이 없습니다. 기사 내용도 잘못된 것 투성이 입니다"라며 기사 내용 일부를 정정했다.

누리꾼 주장에 따르면 지인 여성을 데리고 간게 아니라 알바몬으로 고용된 3개월간 원래 같이 방송하던 BJ이라고 전했다. 후원을 받고 주는 술은 무조껀 먹어야 하며, 평소 술을 잘 먹지 않디만 억지로 먹어야 했다고 밝혔다. 또 방송 전에 자신은 술에 취할시 무조껀 택시에 태워달라 요청했으나 억지로 집에 재운 것이다라고 주장하며 2차 가해 때문에 죽고 싶다고 호소했다.

이에 팝콘TV갤러리에서는 가해 BJ가 누구인지 추정하며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한편, 팝콘TV BJ들은 지난 2월에도 길거리에서 여성들을 유인해 방송에 출연시켜준다며 성추행한 혐의로 무더기로 붙잡히는 등 피해가 상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