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보좌관2’ 이정재, 김갑수 향한 반격…신민아는 임원희의 죽음이 이정재와 깊은 관련이 있다고 의심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11.12 22:2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보좌관2’ 에서는 이정재가 국회의원이 되고 김갑수에게 지금까지 숨겨왔던 발톱을 드러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12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시즌2’에서 태준(이정재)는 송희섭(김갑수) 앞에서 충성을 다짐했지만 뒤로는 보좌관 혜원(이엘리야)와 함께 그를 무너뜨릴 작전을 세웠다. 

 

jtbc ‘보좌관 시즌2’ 방송캡처
jtbc ‘보좌관 시즌2’ 방송캡처

 

태준(이정재)은 뿌리를 하나씩 잘라서 스스로 무너지게 만들고자 그의 권력 기반이 되는 인사들을 차근차근 제거해 나가기 시작했다. 태준(이정재)은 “받은 만큼 갚아줘야지”라고 하며 혜원(이엘리야)과 함께 이상국(김익태)의원부터 시작하기로 했다. 

태준의 계획은 이상국(김익태)를 원내 대표 자리에서 물어나도록 하는 것이었는데 그의 금품 수수 의혹이 불거지면서 당내에서는 비판이 들끓었다. 선영(신민아)은 이상국 원내대표의 즉각적인 사퇴를 요구하고 비대위체재로의 전환을 촉구했다.

송희섭(김갑수)은 이상국을 내치지도 못하고 안고갈수도 없는 노릇이 되면서 고심에 빠졌고 태준은 송희섭에게 “최고위원회 나가서 막아보겠다. 그냥 지켜만 보시라”고 했고 이에 반해 송희섭의 라이벌 조갑영에게 이상국의 비리 서류를 보내면서 조갑영에게 의원들이 결집되게 됐다.

하지만 태준(이정재)은 조갑영에게도 덫을 놓았는데 공천권을 갖게 될 그에게 당내 인사들이 움직일 것으로 보고 그와 접촉할만한 의원들을 미리 파악한 뒤 추적하게 됐다.

또 송희섭은 조갑영이 비대위원장이 되면서 수락 연설을 하는 것을 보면서 분노를 하게 됐고 선영(신민아)은 보좌관 석만(임원희)의 죽음이 태준과 관련이 있다고 의심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보좌관 시즌2’는 금빛 배치를 거머쥔 국회의원 장태준의 위험한 질주, 그 치열한 여의도 생존기이다.

이정재(장태준 역), 신민아(강선영 역), 이엘리아 (윤혜원 역), 김동준 (한도경 역)이 주인공이며 깁갑수(송희섭 역), 정웅인(오원식 역), 장만식(최경철 역), 박효주(이지은 역), 조복래 (양종열 역)가 출연한다.

‘보좌관 시즌2’는 몇부작인지 궁금한 가운데 10부작으로 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jtbc ‘보좌관 시즌2’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jtbc ‘보좌관 시즌2’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시즌2’는 매주 월요일,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