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플렉스 느낌 물씬" 유재석-조세호, '유 퀴즈 온 더 블럭' 부암동으로 떠나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11.12 03: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유 퀴즈 온 더 블럭'이 후암동을 떠나 부암동 시민들과 함께한다. 

12일 방송될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부암동을 방문한 유재석과 조세호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가을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부암동에 도착한 이들은 시민들과 만나며 인생에 대해 이야기했다. 

'유 퀴즈 온 더 블럭' 캡처

유재석은 한 시민에게 “올해 가장 설레는 일이 있냐”고 물었다. 이에 시민은 “친한 분들끼리 할로윈 파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두번째 시민 역시 100만원 상금을 어디에 쓸 것이냐는 질문에 “백화점”이라 답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18회 계동편에서 만났던 규빈 자기님을 만나 반가워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유 퀴즈 온 더 블럭2’는  오는 12월부터 휴방할 예정이다. 길거리토크쇼인 만큼 혹한에 촬영을 진행할 수 없다는 이유때문이다. 이에 재정비 후 내년 봄 돌아올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유 퀴즈 온 더 블럭2’는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자기들 마음대로 떠나는 사람 여행을 그리고 있다.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tvN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