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베트남 나트랑 여행, 냐짱 해변 → 머드온천&워터파크 → 넴 느엉 맛집…한혜진·이용진·문세윤, 의리게임 시작! ‘더 짠내투어’ 

  • 장필구 기자
  • 승인 2019.11.11 23: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더 짠내투어’에서 베트남의 최고 해양 도시인 냐짱(나트랑)과 숨은 신상 여행지인 달랏을 찾은 가운데, 한혜진·이용진·문세윤의 의리게임이 시작돼 화제다.

11일 tvN ‘더 짠내투어’에서는 한혜진과 이용진 그리고 게스트 문세윤이 설계자로 나선 100회 특집 베트남 나트랑·달랏 여행 첫 번째 편이 방송됐다.

tvN ‘더 짠내투어’ 방송 캡처
tvN ‘더 짠내투어’ 방송 캡처

이번 여행의 게스트로는 문세윤 또는 배우 이이경과 이시아가 함께 했다. 문세윤은 이번 여행에서 빠진 규현을 대신해 게스트 설계자로 나섰고, 이이경과 이시아는 박명수와 함께 평가자의 위치에 섰다. 100회 특집인 만큼 3일간 총 100만 원의 공동 경비가 지급되고, 3인의 설계자가 양심껏 설계 비용을 나눠서 사용하는 ‘의리게임’ 형식으로 진행, 설계자 간 화합과 견제를 오가게 해 흥미를 유발했다.

자세한 룰은 이렇다. 경비 봉투는 하나고, 설계자는 셋이다. 3등분이 아니라 봉투 릴레이 방식으로 경비를 지출한다. 너무 심한 이기적인 설계를 방지하기 위해서, 경비 파산 시에는 전원 징벌방으로 향하도록 했다. 특별 평가항목에는 ‘의리’ 점수가 부가되기 때문에, 멤버들과의 관계에도 신경을 기울여야 한다.

설계 실행 순서가 제비뽑기로 결정된 가운데, 첫날 설계를 맡는 건 한혜진으로 결정되면서 희비가 교차했다. 한혜진은 나트랑을 무대로 ‘답정너 투어’를 준비했다. 그녀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만끽할 오감만족 여행 코스를 자신했다.

막 찍어도 화보라는 베트남의 지중해 ‘냐짱 해변’과 500년에 걸쳐 건설됐다는 베트남 최초 힌두사원 ‘포가나르 사원’ 그리고 워터슬라이드의 짜릿함이 기다리는 ‘머드온천&워터파크’로 일행을 안내했다. 아울러 바삭한 식감이 일품이라는 냐짱 전통 음식 ‘넴 느엉’ 맛집을 소개하며 시청자의 침샘까지 자극했다.

tvN ‘가성비甲’ 여행정보 예능 프로그램 ‘더 짠내투어’는 매주 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