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런닝맨’ 강한나, “최근 연인과 이별 집에서 누워만 있다” 유재석의 질문에 “경추베개 광고는 OK” (2)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11.10 17: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런닝맨’에서는 강한나의 쿨한 고백으로 멤버와 게스트들에게 큰 파장을 일으켰다. 

10일 방송된 sbs‘런닝맨’에서는 유재석, 지석진, 김종국, 하하, 양세찬, 전소민, 송지효가 '신비한 동물농장' 레이스를 하면서 배우 강한나, 가수 현아, 에버글로우 시현, 개그우먼 이국주가 출연했다.

 

sbs‘런닝맨’방송캡처
sbs‘런닝맨’방송캡처

 

강한나는 1년여 만에 다시 출연하게 됐는데 오랫만에 런닝맨 멤버들과 만나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유재석은 강한나에게 “요즘 드라마와 예능을 하며 바쁠텐데 어떻게 또 나와줬냐?”고 물었고 강한나는 “조금의 망설임도 없이 요즘 쉬고 있다”라고 답을 했다.

이어 유재석이 “뭐 하면서 쉬었냐?”는 질문을 했고 강한나는 “요즘 누워만 있었다. 계속 가만히 누워 있다가 목이 아파서 경추 베개를 샀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유재석은 “경추배게 광고가 들어올지 모르는데 하겠냐?”라고 했고 강한나는 바로 “하겠다”라고 답했다. 

게스트들의 근황토크를 하던 중에 강한나는 “지난 번 출연 이후에 최근 이별해 가만히 누워 있는 시간을 많이 가졌다”라고 했고 유재석은 “그래서 누워 있었냐? 그냥 누워 있었던 게 아니었구나”라고 말했다. 이어 김종국은 “나는 이별을 하면 계단을 올라가겠다”라고 하고 에버글로우 시현은 “여행을 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강한나는 “저는 그렇게 힘들지 않다. 이별을 극복했다. 그러니 이 토크 주제로 이렇게 길게 하고 싶지 않다”라고 하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런닝맨’은 대한민국 최고의 연예인들이 곳곳에 있는 미션을 해결하고, 끊임없는 질주와 긴박감 넘치는 대결을 통해 대'한민국 랜드마크들의 숨겨진 모습을 전격 공개하는 프로그램이다.

SBS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