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동상이몽2’ 강남♥이상화, 신혼여행 후 처갓집 방문…벌써부터 부부싸움 징조?

  • 송오정 기자
  • 승인 2019.11.10 11: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에서 강남, 이상화 부부의 첫 부부싸움의 징조가 보여 시청자들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11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에 강남, 이상화 부부가 신혼 여행 후 처음으로 처갓집에 방문한다.

장인, 장모께 인사를 드리고 식사 준비에 나선 강남, 이상화는 불협화음을 보이기 시작한다. “자기야”라고 부르라는 강남과 “싫어. 시키지 마”라는 이상화의 대립에 가운데 선 장인, 장모는 당황한 기색이 역력하다.

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 방송 캡처
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 방송 캡처

꿀 뚝뚝 떨어지던 신혼부부에게 도대체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을 통해 사건의 전말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1987년생으로 올해 나이 33세인 강남은 1989년생으로 올해 나이 31세인 이상화와 2살 나이 차가 나는 커플이다.두 사람은 지난 12일 서울 모처의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리며 많은 이들의 축복을 받았다.

이상화와 결혼 전 강남은 일본 국적을 포기하고 한국 국적을 취득하기 위한 절차를 밟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그의 아버지가 일본에서 호텔 사업을 하고 있으며, 이모부는 유명 구두 브랜드의 대표이사인 사실이 밝혀지며 남다른 집안 재력으로 화제를 모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