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홍현희♥’ 제이쓴, 아내 향한 무한 애정…‘닮아가는 부부’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1.09 18:1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최근 제이쓴이 아내 홍현희와 함께한 사진을 공개하며 결혼 1주년을 자축했다.

최근 제이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앞으로 싸우지 말고 오래오래 행복하쟈 #결혼1주년"라는 내용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홍현희와 제이쓴은 자연스러운 표정과 포즈를 보여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한 두 사람은 비슷한 디자인과 컬러의 패션까지 선보이며 관심을 끌었다.

제이쓴 인스타그램
제이쓴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귀여운 부부", "1주년 축하드려요", "행복하세요", '두분 너무 사랑스러워요", "점점 닮아가는 것 같아요", "행복하세요", "완소부부"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올해 나이 34세인 제이쓴은 지난해 SBS 공채 개그맨 출신 홍현희와 결혼해 가정을 꾸렸다. 홍현희의 나이는 38세로 두 사람은 4살 나이 연상연하 부부다.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의 직업은 인테리어 디자이너다. 제이쓴은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활동하며 각종 방송 출연, 도서 출판 등의 행보를 보여주며 주목 받고 있다.

최근 '아내의 맛'에서 하차한다는 소식을 전한 홍현희와 제이쓴은 '전지적 참견 시점(전참시)', '언니네 쌀롱' 등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해 활약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