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인간극장’ 트로트 소년 정동원, 한아름 장바구니 축제 참가…'영재발굴단' 출신 다워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11.08 23:3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인간극장’에서 13살 트로트 스타 정동원 군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

8일 방송된 KBS1 ‘인간극장’에서는 ‘트로트 소년 동원이’ 5부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정동원 군은 한아름 장바구니 축제에 참가했다.

정동원 군은 스태프와 무대 동선에 대해 말을 나누며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자랑했다.

스태프가 "색소폰 불 때는 (마이크를) 어떻게 할거냐"는 질문에 그는 "그거 할 때는 사회자한테 주면 된다"고 답하며 능숙한 모습을 보였다.

KBS1 ‘인간극장’ 방송 캡처
KBS1 ‘인간극장’ 방송 캡처

이어진 무대에서 정동원 군은 구성진 트로트 가락을 뽐내며 관객들의 박수를 이끌어냈다.

KBS1 '인간극장'은 보통 사람들의 특별한 이야기, 특별한 사람들의 평범한 이야기를 비롯한 치열한 삶의 바다에서 건져 올린 우리 이웃들의 이야기를 전달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평일 오전 7시 50분 방송돼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한편, 정동원 군은 앞서 SBS '영재발굴단'에 출연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