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부가 머니’ 김정화, 남편 유은성과 아들 초등학교 진학 앞두고 고민…6살 아들 숲 유치원에 보내고 ‘쉴 틈 없는 생활 속 엄마표 놀이학습’ (1)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11.08 22: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공부가 머니?’에서 배우 김정화 부부가 나와서 아들의 초등학교 진학을 앞두고 고민을 털어놨다. 

8일 MBC 신개념 에듀 버라이어티 ‘공부가 머니?’(기획 박현석, 프로듀서 선혜윤)에서는 신동엽, 유진 진행으로 두 번째 고민 의뢰자 배우 김정화 부부가 출연했다.

 

MBC‘공부가 머니?’방송캡처
MBC‘공부가 머니?’방송캡처

 

김정화, 유은성 부부는 유치원에 다니는 아들 둘을 두고 있는데 앞으로 초등학교 입학을 앞두고 있는 학부모로서 초등학교 입학 준비에 대한 다양한 고민을 털어놨다. 먼저 부부와 6살 아들의 모습이 담긴 일상 속의 관찰카메라를 보게 됐는데 어렸을 때부터 에너지가 넘쳤던 아들 유화가 자연에서 즐겁게 공부할 수 있도록 숲 유치원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유화는 엄마 김정화와 함께 유치원에서 돌아오는 길에 놀이터에 들러서 신나게 노는 모습을 보여줬고 김정화는 아이에게 쉴 틈 없는 생활 속 엄마표 놀이학습을 하게 됐다. 

김정화는 영상 속에서 나오는 자신의 모습을 보면서 “내가 저랬었나?”라고 하면서 “저도 엄마는 처음이라, 지금 아이 교육을 잘하고 있는 건지 혹시 틀린 건 아닐까?하는 그런 생각이 든다”라며 솔직한 마음을 털어노면서 전문가들이 김정화에게 어떤 교육 솔루션을 줄지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공부가 머니?’는 대한민국 최고의 입시&교육 코디네이터가 떴다! 공부하는 자녀들과 고민 많은 학부모들을 위해 검증된 기관과 교육 전문가들의 솔루션으로 교육비는 줄이고 자녀의 재능은 효과적으로 살릴 수 있는 1급 비밀 교육법을 제시하고 교육비는 반으로 줄이고, 교육 효과는 배 이상 높이는 에듀버라이어티 관찰 예능이다.  

MBC 예능프로그램 ‘공부가 머니?’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