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 24살 생일 축하해준 팬들에 "너무 행복하쟈나♥"

  • 방수민 기자
  • 승인 2019.11.08 21:5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수민 기자] 10일 24살 생일을 맞는 김혜윤이 팬들의 축하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8일 오후 김혜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미리 생일 축하해주시구 항상 감사하구 사랑해요오♥♥♥ 너무 행복하쟈나”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혜윤은 팬들이 선물해준 커피차와 선물 앞에서 미소를 짓고 있다. 화관을 쓰고 있는 김혜윤의 뒤로 그의 사진이 가득 붙은 커피차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정성 가득한 생일 선물로부터 팬들의 따뜻한 응원이 느껴진다.
 
김혜윤 인스타그램
김혜윤 인스타그램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단오에인젤”, “우리 혜윤씨 생일이라궁??축하해요 공쥬♥”, “어쩌다 나에게 온 김혜윤 보물”, “생일 미리 축하드려요”, “세상 예쁜 우리 마멜공쥬님”, “추운데 감기 조심해여ㅠ촬영 파이팅 공주 생축”, “저도 단오덕분에 행복해염” 등의 축하를 쏟아냈다.
 
1996년생으로 올해 나이 24살인 김혜윤은 2013년 KBS2 ‘TV 소설 삼생이’로 데뷔했다. 이후 웹드라마 ‘전지적 짝사랑 시점 시즌2’, OCN ‘나쁜녀석들’, ‘터널’, tvN ‘도깨비’,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 등에 출연해 연기자의 입지를 다졌다.
 
특히 올 초 신드롬을 일으킨 JTBC ‘스카이캐슬’에서 예서 역을 맡아 대중에게 제대로 눈도장을 찍었다. 각종 유행어와 화제의 중심에 섰던 김혜윤은 제55회 백상예술대상 TV 부문 여자 신인 연기상, 아시아 모델 어워즈 라이징스타상 등 을 수상해 차세대 명품 배우의 등장을 예고했다.
 
이번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김혜윤은 자신의 진짜 삶과 사랑을 찾아가는 씩씩한 여고생 은단오 역을 맡았다. 드라마는 만화 속 엑스트라 은단오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학원 로맨스 이야기다. 아름다운 영상미와 독특한 이야기 설정, 배우들의 눈부신 비주얼과 케미로 방영 시작과 동시에 시청자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지난 7일 방송에서는 만화의 전작 ‘능소화’의 인연이 밝혀지고 콘티 속 자신의 죽음을 목격한 단오의 모습이 그려져 뜨거운 관심이 집중됐다.
 
올가을 시청자들의 열렬한 사랑을 받고 있는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매주 수, 목 오후 9시 55분에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