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류준열 ♥’ 혜리, ‘놀라운 토요일’(놀토) 촬영장에서 뽐낸 완벽 몸매…‘여신강림’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1.08 17:3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혜리가 ‘놀라운 토요일’ 촬영장에서 여신 미모를 뽐냈다. 

지난 2일 혜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없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혜리는 몸에 딱 붙는 화이트 오프숄더 원피스로 섹시한 매력을 물씬 풍겼다. 그간 사랑스러움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던 그의 반전 매력이 ‘심쿵’하게 만들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이번엔 화이트 여신인가요”, “선심이 오늘 완전 파워연예인”, “우리 언니 다리 삼메다” 등 애정 가득한 반응을 보였다. 

혜리 인스타그램

혜리는 지난 2010년 걸스데이 EP앨범 ‘Girl`s Day Party #1’로 데뷔했다. 이후 ‘달링’, ‘여자대통령’, ‘말해줘요’, ‘링마벨’ 등을 발매, 귀여우면서도 섹시한 매력으로 남성들의 워너비로 자리매김했다. 

그중 혜리는 막내로 톡톡튀는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고, ‘진짜 사나이’에서 역대급 애교를 선보이며 많은 화제를 모았다. 다재다능한 매력을 보유한 혜리는 가수 활동과 더불어 ‘응답하라 1988’에서 첫 연기 도전에 나섰다. 

드라마 속 덕선이로 완벽하게 분한 그는 실감나는 연기를 보여주며 바로 스타덤에 올랐고, 함께 호흡을 맞춘 류준열과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최근 결별설에 휩싸이기도 했지만, 류준열이 공식석상에서 혜리와 잘 만나고 있다고 직접적으로 언급하며 결별설에 대해 일축했다. 

최근 예능 활동에 주력 중인 혜리는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서 독보적인 매력으로 웃음을 책임지고 있다. 예능에 이어 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와 영화 ‘판소리복서’로 대중들을 만나고 있다.   

혜리가 활약 중인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은 전국 시장 속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 가사 받아쓰기 게임을 하는 세대 초월 음악 예능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 tvN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