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연애의 맛 시즌3’ 이재황, 유다솜과 입술 닿았나? ‘10년 치 스킨십’…두 사람의 나이 차이는?

  • 허지형 기자
  • 승인 2019.11.08 12: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연애의 맛3’ 이재황이 유다솜과 스킨십을 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7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3’에서는 이재황과 유다솜이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대하 축제를 찾아 빼빼로 대신 대하를 입에 문 채 게임에 참여했다. 앞서 대하를 못 먹는다고 밝힌 이재황은 못 먹지만 다솜을 위해 용기를 냈다.

유다솜-강두 / 네이버 tv캐스트
유다솜-강두 /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3’ 네이버 tv캐스트

유다솜은 수줍은 듯 잠시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이내 돌진하며 게임에 돌입했다. 이 과정에서 아랫입술이 살짝 닿은 듯 보이며 MC들과 다솜의 남자 팬을 자처한 정혁, 장수원, 김재중은 절망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10년 동안 연애를 한 적 없다고 하는 이재황의 연애 황무지에 스킨십 단비가 내리는 것 같았다. 이를 본 MC 박나래는 “10년 치 스킨십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사회자는 “고마운 마음을 담아서 뜨겁게 안아주는 것이 어떨지”라고 말해 두 사람은 당황했지만, 이재황은 유다솜을 꼭 안아줬다.

이재황 소개팅녀로 등장한 유다솜은 현재 필라테스 강사로 일하고 있으며 올해 나이 30살이다. 배우 이재황은 1999년에 데뷔했고 올해 나이 44살이다. 두 사람은 14살의 나이 차이가 난다.

유다솜, 이재황 커플은 TV조선 ‘연애의 맛2’에 이어 시즌 3에도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애의 맛 시즌3’는 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하며 사랑을 찾아가는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연애의 맛3’에서는 이재황을 비롯해 윤정수, 정준 박진우, 강두가 새롭게 합류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