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정희 딸 서동주, 펭수 여자친구로 깜짝 변신…성형 의혹 불러일으키는 완벽 미모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11.08 10: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서정희 딸 서동주가 펭수 여자친구로 변신했다.

최근 서동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펭수여친 #열일중 #할로윈 #halloween #penguin #workhardplayhard #butworkharder”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동주는 펭귄 옷을 입은 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은은한 미소를 짓고 있는 그의 모습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악!!므야!! 넘 귀엽짜나여!!” “헐 펭수가 여친이 동주씨??????? 대박”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서동주는 서세원과 서정희 사이의 딸로 알려졌다. 지난 2014년 이혼의 아픔을 겪은 그는 최근 미국 변호사 시험을 치뤄 합격했다. 이에 미국 한 로펌에서 근무하며 변호사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서동주 인스타그램

최근 서동주는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의 전속계약을 채결하며 방송인으로 활동하기 위한 시동을 걸었다. 이에 서동주의 행보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자 직접 SNS를 통해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그는 놀고 먹는 것 아니냐는 의혹에 대해 “인스타에는 즐거운 사진만 올리니까 하루 종일 일하다가 한시간만 휴식하러 나갔어도 사진상으로는 마치 늘 놀기만 하는 것처럼 보일 수 있다”며 “변호사 일은 계속 할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또한 서동주의 남자친구는  미국의 한 지식공유 웹사이트의 공동 창립자 중 하나인 찰리 치버로 알려져 시선을 모은 바 있다. 

과거 한 방송에 출연한 서동주는 남편과의 이혼 사유를 밝혀 시선을 끌기도 했다. 그는 “행복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