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팝핀현준♡박애리 첫 등장, 예술가 느낌 뿜뿜하는 4층집 ‘깜짝’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9.11.06 21: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6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살림남2)는 3주년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새로운 살림남으로 가수 겸 공연예술가 팝핀현준이 첫 등장했다. 대한민국 1세대 팝퍼 팝핀현준과 국악인 박애리 그리고 팝핀현준의 어머니와 사랑스러운 딸 예술이 까지 3대가 오순도순 어우러져 사는 예술인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캡처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캡처

박애리는 일어나자마자 시어머니에게 짝다리를 짚으시면 안된다며 자세를 지적했다. 박애리는 “어머니가 얼마 전에 다리 수술을 하셔서 복대를 하고 계시다. 그래서 일을 하면 안 되고 쉬셔야 하는데 돌아보면 집안일을 계속 하셔서 걱정이 많이 된다”고 말했다.

시어머니는 새벽 6시부터 일어나서 하나부터 열까지 손녀딸을 챙긴다. 쉴새 없이 말동무도 해주고 살뜰히 보살핀다. 시어머니는 ”하루가 다르게 커가는 손녀와 아름다운 추억을 쌓기 위해 직접 모든 것을 다 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팝핀현준은 “어머니가 형제 자매가 없으시고 고향도 친척도 없으시다. 그래서 외로움이 많으신 것 같다”고 말했다.

팝핀현준의 집은 마포구 대흥동에 위치한 4층집이다. 팝핀현준의 집은 빨간색 대문을 열고 들어가면 수많은 신발들이 가득하다. 2층으로 올라가면 명창 애리의 연습실과 상장으로 가득한 현준의 작업실이 있다. 현준이 직접 그린 벽화를 따라 3층으로 올라가면 어머니의 침실과 딸 예술이의 침실, 그리고 부부의 침실이 있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는 매주 수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