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구도쉘리, '등뼈 찜' 노출 논란에 입장 재차 밝혀…"하고 싶은 말 많아"

  • 유혜지 기자
  • 승인 2019.11.06 08: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유튜버 구도쉘리가 권혁수의 기자회견 이후 입장을 밝혔다.

지난 5일 구도쉘리는 자신의 유튜브를 통해 '해명하겠습니다' 제목으로 영상을 올렸다.

이날 영상에서 구도쉘리는 "불미스러운 일로 유튜브 커뮤니티와 제 유튜브 영상에 이런 글을 남기게 되어 정말 슬프고 죄송하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우선 혹시나 말실수를 할까봐 제가 미리 적어놓은 글을 읽는 것에 대해 양해를 구한다"며 "현재 언론에 알려진 내용은 절제된 일부분이라는 점 알려드린다. 다시 한 번 물의를 일으켜서 정말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했다.

구도쉘리 / 구도쉘리 유튜브
구도쉘리 / 구도쉘리 유튜브

또한 구도쉘리는 지금도 말을 굉장히 조심스럽게 하고 있다. 나는 하고 싶은 말이 굉장히 많은 사람이지만, 말을 함부로 할 수 없는 입장"이라며 "거짓은 진실을 이길 수 없다고 생각했었는데 방송계열, 연예계를 직접 경험하다보니 무섭다. 힘에 내가 밀린다. 권혁수가 기자회견을 한 부분에 대해서는 할 말이 많다"고 토로했다.

끝으로 그는 "좋게 일을 마무리 짓고 싶은 생각은 지금도 있지만 권혁수에게서 지금 이 순간까지도 연락은 오지 않았다. 이 부분은 확실하게 말씀드릴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후 구도쉘리는 유튜브 게시판에도 글을 게재했다. 그는 "안녕하세요, 구도 쉘리입니다. 일단, 이런 불미스러운 일로 커뮤니티에 글을 남기게 되어 정말 슬프고 죄송합니다. 이 글은 서로에게 상처가 되기 때문에 추후에 제가 이 커뮤니티 글을 삭제할 수 있기를 희망합니다"라고 남겼다.

이어 "현재 언론에 제출된 날짜와 시간이 확실하게 공개되지 않은 발언 및 자료들은 악용이 되기 때문에, 악용 방지 차원에서 날짜와 시간에 따른 사건 경위 라이브 스트리밍을 고려하였으나, 악의적 물타기, 짜집기, 마녀사냥을 방지하기 위해 일단 저의 공식 입장 표명은 국민일보 인터뷰입니다"고 말했다.

한편 구도쉘리와 권혁수는 지난 9일 '권혁수 감성' 채널을 통해 '등뼈 찜' 먹방 합동 방송을 진행했다. 

여기서 구도쉘리는 덥다는 이유로 상의를 노출했고, 네티즌들은 공공장소에서 물의를 빚은 구도쉘리를 비판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