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부트] BJ 슈기, 과거 도 넘은 밀가루 사건 사과 영상 게재 “BJ 창현-철구-보겸에게 죄송”…”더 나은 영상으로 찾아뵐 것”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1.04 17:5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BJ 슈기가 과거 철구와 BJ 창현과 3년 전 함께했던 방송에서 제기된 밀가루 인성 논란 사건에 대해 사과의 말을 전했다.

지난달 9일 BJ 슈기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여러분께 드릴 말씀이 있습니다”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슈기는 말실수가 있을까 작성한 글을 읽는 점에 대해 양해를 구하며 “현재 여러분이 저에 대해 말씀하시는 것에 대해 크게 세가지로 나누어 말씀드리겠습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3년 전 BJ 철구님이 운영하는 비글즈라는 크루의 멤버로 들어갔다. 혼자 방송을 하던 저는 함께하는 방송이 익숙하지 않아 잘 어울리지 못했고 시청자분들께 많은 비판도 받았다”라며 “그러던 중 철구님과 창현님이 두 분이서 ‘푸드파이터’ 방송을 진행하던 날에 저는 비글즈의 콘텐츠의 자주 사용됐던 밀가루와 콜라를 뿌려 자극적인 상황으로 방송을 살려보려고 했으나 그동안 비글즈로 활동하며 억눌렸던 설움이 터져나와 수위 조절을 하지 못하고 철구님과 창현님께 밀가루와 콜라를 뿌리고 바닥에 침을 뱉고 나오는 등 도가 지나친 행동을 저질렀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시간이 지나도 몇 번을 다시 생각해도 잘못했었던 저의 모습이 너무 후회스럽다. 이 일로 상처받았던 철구님과 창현님 그리고 시청자분들께 이 자리를 빌어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라며 고개 숙였다. 

슈기 유튜브 채널 캡처

슈기는 “그 사건을 후 매일을 악착같이 쉬지 않고 열심히 활동했다. 그러던 중 예전부터 친하게 지냈던 보겸님의 제안으로 촬영을 함께 하게됐다. 그렇게 보겸님의 팬분들이 저를 좋게 봐주셨고 덕분에 생각지도 못할만큼 큰 관심과 도움을 받게됐다. 하지만 합방이 지속되면서 보겸님이 저에게 많은 도움을 준 고마운 분임에도 편하게 대했고 버릇없게 대했다”라며 “이런 저의 잘못된 태도로 인해 좋지 않게 보는 분들이 늘어났고 폐를 끼치는 것 같아 합동방송을 하지않는게 좋겠다고 제안했다”라고 이야기했다. 

그는 많은 사람들의 도움을 받았음에도 자만했던 태도를 반성하며 실망감을 안겨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했다. 또한 보겸과 시청자, 가족쿠에게도 고마움과 사죄의 말을 전하며 마지막으로 채널 콘텐츠에 대해 언급했다. “5년이 지난 시간동안 영상이 비슷했고 스스로가 생각해도 보고 싶지 않은 영상을 만들고 있었다”라며 “많은 분들에게 보다 나은 콘텐츠를 보여드리기 위해 하나하나 정성들여 만들겠다”라며 영상을 마무리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돈은 필요하고 사과는 하기싫고 구독 취소임. 진심 엘린이랑 똑같다”, “인성도 인성인데 맛있게 먹는 것도 아니고 메뉴를 고심하게 하는 것도 아니고 음향장비를 업그레이드 하는 것도 아니고 너무 실망스럽다”, “그냥 은퇴하는 게 나을 듯. 이제와서 구독자 수 하락하니까 사과영상 올리는 게 더 싫다” 등 싸늘한 반응을 보였지만 일부 네티즌들은 비판이 아닌 비난이라며 슈기를 옹호하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앞서 슈기는 3년전 BJ 창현과 철구와 함께 진행한 방송에서 밀가루와 콜라를 뿌리는 등 도가 지나친 행동으로 화두에 올랐으나, 별다른 대처를 보이지 않았다. 하지만 어느순간 영상의 좋아요 보다 싫어요가 늘어나고 구독자의 수가 급격하게 하락하자 사과 영상을 게재해 더욱 비난받기도 했다. 

한편, 올해 나이 25세인 슈기는 아프리카tv 먹방 BJ로 활동 중이며, 구독자 188만명을 보유한 5년차 방송인이다. ‘위대한 수제자’, 영화 ‘엑시트’ 등에 얼굴을 비추기도 한 그는 현재 ‘슈기님’ 유튜브 채널 업로드를 중단했으며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만 전하고 있는 상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