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김민재-공승연, 비하인드 속 해맑은 마훈과 개똥이…종영까지 몇 부작 남았나 (ft. 인물관계도)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1.04 10:5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속 김민재와 공승연의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지난달 30일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의 공식 홈페이지에는 “해맑 해맑 :D 물 만난 물고기처럼 뛰어노는 공승연&김민재”라는 제목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공승연과 김민재는 강가에서 행복한 데이트를 즐기고 있는 모습이다. 드라마 속 아픈 이별을 한 두 사람의 해맑은 웃음이 어딘가모를 애틋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김민재와 공승연은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 서지훈-박지훈-변우석과 함께 호흡을 맞추고 있다.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조선 최고의 매파당 '꽃파당'이 왕의 첫사랑이자 조선에서 가장 천한 여인 개똥을 가장 귀한 여인으로 만들려는 조선 혼담 대 사기극으로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극중 김민재는 예리한 관찰력을 가진 조선 최고의 남자 매파 마훈 역을 맡았으며 공승연은 왕의 첫사랑이자 닷푼이면 무엇이든 해주는 꽃파당의 견습생 개똥 역을 맡았다.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지난 방송에서는 공승연이 모두를 지키기 위해 서지훈이 있는 궁궐로 향하는 것을 선택하며 결국 김민재와는 이별을 맞이하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결국 공승연은 김민재와 바다에서 보낸 행복한 시간을 마지막으로 재간택에 가기로 결심하고 그런 공승연을 멀리서 바라보는 김민재의 절절함이 안방극장을 울렸다. 

종영까지 2회만을 남겨두고 있는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총 16부작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30분, 화요일 오후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