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살림남2’ 김승현, 알토란 작가와 결혼 예고?…“결혼하면 집 마련”

  • 유혜지 기자
  • 승인 2019.11.01 17: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배우 김승현이 ‘알토란’ 작가 여자친구와의 진지한 만남을 언급했다.

지난 9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김승현의 부모가 아들 여자친구를 보기 위해 연극 무대 관람에 나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김승현 부모는 같은 작품에 출연하는 오정연 전 아나운서를 여자친구일 것이라 추측했다.

김승현-김수빈 / 김승현 인스타그램
김승현-김수빈 / 김승현 인스타그램

김승현은 집에 돌아와 부모님과 얘기를 나누다가 “진지하게 만나는 사람이 있다”며 “알아가는 단계인데 소개해 드리면 바로 결혼하라고 하실 것 같았다. 얼마나 부담이 되냐”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승현은 “그전부터 수빈이한테 누군가를 만나게 되면 제일 먼저 얘기하기로 했으니까 수빈이한테 비밀로 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김승현 모친은 “듣던 중 반가운 소식이다. 이제 10년 묵은 체증이 싹 내려가는 기분이다”라며 “한 가지 아쉬운 건 고모 앞에서 얘기하지 않아서 아쉽다”고 말했다.

이어 김승현은 “사진 찍힐 지도 모르니까 몸조심하라”는 말에 “사진 찍는 사람도 없다”고 답했다. 그의 부친은 “너 결혼하면 사는 집은 마련해줄 테니 신경쓰지 말라. 공장 팔아서라도 마련해 주겠다”고 말해 눈길을 모았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