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MBC스페셜’ 저탄고지 다이어트, 운동 없이 고기 먹으면서 살뺀다…식단-레시피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저탄고지 다이어트를 효과적으로 하려면 어떻게 해야할까. 

31일 방송된 ‘MBC 스페셜’에서 저탄고지 다이어트 방식에 대해 다루었다. 저탄고지 다이어트는 건강한 지방을 마음껏 섭취하고 탄수화물과 당의 비중은 극히 줄인 이른바 ‘저탄수화물 고지방 식이요법’ LCHF(Low Carb High Fat)다. 

‘MBC 스페셜’은 지난 2016년 ‘지방의 누명’으로 처음 저탄고지를 소개했다. 이에 당시 전국에서 버터와 삼겹살 품귀현상이 일어나며 저탄고지가 유행처럼 번졌다. 하지만 당시 국내 주류 의학회는 이에 거센 비난을 보냈다.

이에 ‘2019 지방의 누명’에서는 지난 3년간 저탄수화물 고지방식을 통해 건강해진 사례자들을 소개하고, 저탄수화물 고지방식의 효능에 주목하고 있는 해외 의학계와 영향학계의 동향을 취재한다.

2016년 방송을 본 후 저탄수화물 고지방식을 시작했다는 이승준 씨는 38kg 감량에 성공하면서 비만에서 벗어났다. 이승준 씨의 아내 임아름 씨는 잘 구운 삼겹살에 올리브 오일을 듬뿍 뿌린 샐러드를 저녁 식단으로 준비했다.

MBC 'MBC 스페셜' 방송 캡처
MBC 'MBC 스페셜' 방송 캡처

대신 탄수화물인 밥은 먹지 않는다. 이는 지방이 전체 식단에 70%가 넘는 비율이다. 임아름 씨는 “예전에는 무조건 밥이었다. 그런데 밥을 안 먹어도 채소랑 먹어도 만족감도 높고 몸이 건강해지고 살도 빠졌다”고 말했다. 

이승준 씨는 이게 첫번째 다이어트가 아니었다. 그는 “헬스장도 다니고 닭가슴살, 두부만도 먹어보기도 했다”라고 고충을 토로했다. 하지만 저탄고지 다이어트를 통해 살을 감량했다. 아내는 “운동을 거의 안하고 식단으로만 살을 뺐다”고 밝혔다.  이승준 씨는 현재 저탄고지를 시작한 지 1000일이 넘었다. 그간 그는 38kg을 감량했다. 

이외에도 다른 저탄고지로 효과를 본 이재동 씨는 주변에 저탄고지를 권유하고 다닌다며 “저탄고지는 다이어트를 하는 게 아니고 건강을 찾았는데 더불어서 살 빠지는 효과를 주는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MBC스페셜’는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5분 MBC에서 방영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