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써니’ 김보미, 남자친구 누구? ‘댄싱9’ 우승자 윤전일과 열애 “진지하게 교제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영화 써니의 '어린 복희'로 잘 알려진 배우 김보미(나이 32)와 발레리노 윤전일(32)이 열애를 인정했다.

31일 김보미 소속사 이엘라이즈 측은 “발레를 전공하는 동갑내기 친구로 지내다가 사귀게 됐다. 진지하게 만나고 있다”며 윤전일과의 열애를 인정했다.

무용을 전공했다는 공통점을 가진 두 사람은 지난해부터 교제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지난 7월 막을 내린 KBS2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서 발레리나 역을 연기한 김보미를 위해 윤전일이 연습 파트너로 도움을 주기도 했다.

김보미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김보미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김보미의 남자친구 윤전일은 한국예술종합학교, 국립발레단, 루마니아 국립 오페라 발레단 출신의 유명한 발레리노다. 지난 2014년 Mnet ‘댄싱9’ 시즌2 우승자로 대중에게도 알려져 있다. 이후 ‘댄싱9’ 시즌3에서도 활약했다.

한편, 김보미는 세종대 무용과 출신으로 지난 7월 종영한 KBS 2TV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 출연했다. 앞서 그는 지난 2011년 흥행작인 영화 ‘써니’로 얼굴을 알리며 주목받았다. 이후 ‘별에서 온 그대’ ‘동네의 영웅’ ‘데릴남편 오작두’ 등 여러 히트작에 출연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