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10명 중 7명 공수처 설치 찬성…패스트트랙 저지 국회의원 체포영장 강제수사에 66.5% 찬성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10.31 13:4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공수처 설치에 대한 국민 여론 / 한국사회여론연구소
공수처 설치에 대한 국민 여론 / 한국사회여론연구소

가 28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패스트트랙 법안 처리에 대해 69%가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9월 조사에서는 찬성 79.6%였으나 10월 조사에서는 69%로 일부 하락했다. 이는 자유한국당이 공수처 설치에 대해 강력히 반대한 결과로 해석된다.

그러나 자유한국당의 극렬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국민 10명중 7명은 공수처 설치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나, 자유한국당이 국민의 의견을 대변하고 있지는 못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패스트트랙 추진 과정에서 몸싸움을 일으켜 동물국회로 다시 전락시켰던 국회선진화법 위반 사건과 관련해서는 국회의원에 대한 체포영장 신청과 강제수사에 대해 국민의 66.5%는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패스트트랙 저지 국회의원 체포 및 강제수사에 대한 국민 여론 /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패스트트랙 저지 국회의원 체포 및 강제수사에 대한 국민 여론 /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이 조사는 한국사회여론연구소의 자체조사로 10월 25일~26일 이틀간 1,007명의 응답을 받은 것이며, 조사자 선정방법은 유선전화조사 (20.2%) + 무선전화조사 (79.8%) 방식이며 유무선 RDD 생성 방식이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 응답률은 11%였다.

자세한 내용은 여심위 홈페이지와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