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제 40회 청룡영화상 최종후보 공개…'기생충' 11개 최다부문 노미네이트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10.31 09:2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제 40회 청룡영화상(청룡영화제) 최종후보자(작)이 발표됐다.

31일 청룡영화상 사무국은 총 18개 부문 중 15개 부문에 대한 후보를 공개했다. 청정원 인기스타상과 청정원 단편영화상, 한국영화 최다관객상 등 총 3개 부문은 후보 명단에서 제외됐다. 후보명단은 2018년 10월 12일부터 2019년 10월 10일까지 개봉한 한국영화를 대상으로 영화계 각 분야 전문가들에게 진행한 설문조사를 통해 선정됐다.

가장 많은 부문에 이름을 올린 작품은 단연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다. 제72회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에 빛나는 '기생충'은 최우수작품상과 감독상, 남우주연상, 여우주연상 등 총 11개 부문(12개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천만 관객 달성에 이어 청룡영화상에서도 괄목할만한 성과를 이룰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인다.

제40회 청룡영화상 포스터
제40회 청룡영화상 포스터

이외에 이병헌 감독의 첫 천만 영화 '극한직업'과 강형철 감독의 '스윙키즈', 이강근 감독의 '엑시트'는 각각 8개 부문, 장재현 감독의 '사바하'는 7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다.

독립영화 중에선 '벌새'가 '봉오동 전투'와 함께 5개 부문에 이름을 올리며 주목받고 있다. 특히나 '극한직업', '기생충' 등 쟁쟁한 작품들과 함께 최우수작품상에 후보로 올라 더욱 눈길을 끈다.

이외에 '국가부도의 날', '생일', '유열의 음악앨범', '미성년',  '변신', '가장 보통의 연애', '걸캅스', '메기', '증인' 등이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제40회 청룡영화상은 11월 2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서 개최되며, SBS서 생중계될 예정이다. 시상식에 앞서 11월 11일부터 11월 19일까지 후보작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후보작 상영제'가 CGV여의도서 개최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청룡영화상 홈페이지서 확인 가능하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