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도코, C9과 전속계약 체결…'트와이스-스트레이키즈 보컬 디렉팅'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10.30 18:2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프로듀서이자 싱어송라이터 도코(DOKO)가 C9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틀었다. 

29일 C9엔터테인먼트는 "최근 도코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뛰어난 음악 실력과 탁월한 감각을 지닌 아티스트와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도코는 트와이스, 스트레이키즈의 보컬 디렉팅은 물론 유빈, 별 등과 작업하며 데뷔 1년도 채 안 되어 현 가요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싱어송라이터이자 프로듀서로 떠올랐다.

도코 / C9엔터테인먼트
도코 / C9엔터테인먼트

특히 올 한 해 윤하의 새 미니앨범 타이틀곡 ‘비가 내리는 날에는’, 전상근 ‘사랑이란 멜로는 없어’ 등의 프로듀싱을 맡으며 음원 차트 상위권을 차지한 수많은 명곡들을 배출해냈다.

최근에는 이석훈이 발표한 발라드 ‘우리 사랑했던 추억을 아직 잊지 말아요’의 작사, 작곡 및 편곡에 참여하였고, 완성도 높은 결과물로 자신만의 음악적 역량을 보여줬다.

소속사 측은 “무한한 능력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도록 앞으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도코의 행보를 계속해서 주목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도코가 새 둥지를 틀게 된 C9엔터테인먼트에는 윤하를 비롯해 이석훈, 치타, 주니엘, CIX(BX, 승훈, 배진영, 용희, 현석) 등이 소속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