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씨름돌 3인’ 제2의 전성기 황찬섭-허선행-손희찬, 빨래판 복근 화보 공개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10.28 10:4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월간지 우먼센스 11월호는 씨름의 부활을 이끌고 있는 ‘씨름돌’ 황찬섭(연수구청)․허선행(양평군청)․손희찬(정읍시청)의 화보를 공개했다.

침체기를 겪던 씨름은 최근 유튜브 채널 KBSN ‘제15회 학산배 전국장사씨름대회’ 단체전 결승 영상이 주목받으며 제2의 전성기를 맞았다. 해당 영상의 조회 수는 약 205만 회.

영상 속 주인공인 황찬섭은 “1년 전 열린 대회가 주목받아 쑥스럽지만, 비인기 종목이었던 씨름이 관심받아 기분이 좋다”며 “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역동적인 스포츠인 씨름이 더 사랑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씨름선수 황찬섭 / 우먼센스
씨름선수 황찬섭 / 우먼센스
우먼센스
씨름선수 손희찬 / 우먼센스
우먼센스
허선행 / 우먼센스

실업팀의 막내로 통하는 허선행은 “팬들의 응원이 신기하고 감사한 마음이 크다”고 운을 띄었다.

그는 “씨름은 정답이 없는 스포츠”라며 “정점에 올라서서 승부로 보여주는 선수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빼어난 외모에 ‘짐승돌’ 몸매를 지닌 손희찬은 “씨름이 재조명받는 상황이 반갑다”며 “야구나 축구처럼 강력한 팬덤이 생기길 바란다”고 밝혔다.

또 씨름에 매료된 이유에 대해 “모래판에 올라가기 전 느껴지는 긴장감과 상대방을 넘길 때 쾌감이 매력”이라고 말했다.

한편, KBS에서는 씨름 선수들이 출연하는 서바이벌 예능 프로그램 ‘태백에서 금강까지 씨름의 희열’(가제)을 제작하고 있다. 이른바 씨름판 ‘프로듀스 101’으로 최정상급 씨름선수 16인이 태극장사 씨름대회에 출전해 경량급 최강자 자리를 놓고 겨룬다. 11월 말 방송 예정.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