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런닝맨’ 고민시, 매력 넘치는 일상…‘독보적인 분위기’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0.28 05: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런닝맨'에 출연한 배우 고민시가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다.

최근 고민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런닝맨 갑니다 보라언니와 함께 합니다"라는 내용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고민시는 은은한 미소를 보여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한 고민시는 오버핏의 맨투맨 티셔츠와 자연스러운 헤어스타일 등을 선보이고 있다.

고민시 인스타그램
고민시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언니 너무 예뻐요", "사랑해요", "민시 언니 최고다", "세상 혼자 사는 비주얼", "귀여워"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올해 나이 25세인 고민시는 지난 2017년 SBS 드라마 '엽기적인 그녀'에 출연하며 정식 데뷔했다. 예명같은 본명, 아름다운 외모, 뛰어난 몸매로 주목 받은 고민시는 정식 데뷔 전 웹드라마와 가수들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하기도 했다.

고민시는 '멜로 홀릭', '라이브', '드라마 스페셜-잊혀진 계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좋아하면 울리는', 치즈인더트랩', '마녀', '봉오동전투' 등의 드라마와 영화에서 활약했다.

현재 고민시는 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에서 이현지 역을 연기하고 있다. 고민시는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이며 '시크릿 부티크'의 김선아 등 베테랑 배우드로가 호흡을 맞추고 있다.

'런닝맨'에 출연한 고민시는 솔직한 입담과 적극적인 참여로 주목 받고 있다. 고민시가 활약한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SBS를 통해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