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브레이브걸스 출신 BJ박서아♥박영호, 넘사벽 케미 뽐낸 달달 럽스타그램…'훈훈 그자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브레이브걸스 출신 BJ박서아와 남자친구 박영호가 달달한 케미를 자랑했다.

최근 박서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송도 현대 프리미엄 아울렛 3층에서 #아프리카 #레이디스플리마켓 하고있어요 여섯시까지 있으니까 놀러오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남자친구 박영호와 함께 귀여운 포즈를 취하며 투 샷을 찍고 있다. 특히 두 사람의 달달한 꿀케미가 부러움을 부르고 있다.

박서아 인스타그램
박서아 인스타그램

앞서 지난 8월 박서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저는 XX출신이 아닙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하며 벗방과 몸캠 논란에 대해서 해명해 눈길을 끌었다.

박서아는 "올해 1월 8일 아프리카 방송을 처음 시작했다. 아프리카 방송을 시작하기 전에 국내 어떤 플랫폼에서 방송한 적이 없다"며 "박서아라는 이름은 제 본명이다. 먼 훗날 제가 배우자를 만나게 되거나 아이를 낳게 되었을 때 내 아이나 내 남편 될 사람에게 부끄러운 행동을 하지 않고 살아야겠다는 게 머리에 박혀있는 사람이다. 저는 스스로 제 단속을 되게 하는 편이다. 저는 벗방을 한 적도, 몸캠을 한 적도 없다. 태어나서 그런 일을 해본 적이 단 한 번도 없다"고 힘주어 말했다.

그는 "일방적으로 욕하시고 비난하시고 신분세탁을 하셨다는 분들도 계신다. 저는 단 한 번도 그런 일을 한 적이 없다. 더 이상은 오해를 안 해주셨으면 좋겠다"며"말을 계속 안 하고 있자니 오해가 계속 커진다. 그것 때문에 엄청 걱정하고 속상해하시는 팬분들이 계신다. 너무 속상하다. 그런 오해는 안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그는 남자친구인 피트니스 모델 박영호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 연애를 시작하고 달달한 일상을 자랑하고 있다.

한편, 박서아는 올해 나이 31세로 지난 2011년 브레이브걸스로 데뷔했다. 이후 2016년 팀을 탈퇴하며 연예계 활동을 중단했으며 현재 BJ로 활동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