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애의 맛 시즌1’ 김정훈 소개팅녀 김진아, 실물 느낌 가득한 근황에 눈길…'나이는?'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10.25 18:0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연애의 맛 시즌1’에 김정훈의 소개팅녀로 출연한 김진아의 일상에 관심이 집중됐다.

지난 9월 김진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중한 발걸음에, 따뜻한 웃음과 반가운 인사에, 정성껏 찍어주신 사진과 동영상, 자주 다시 읽어보면서 울고 웃는 편지들과 사랑이 담긴 선물들, 꼭 분홍색을 가득 담아주시는 꽃들과, 몇 번씩 뵈어서 얼굴만 봐도 반가운 진진피플들, 몰래 깜짝 와주고 옆에서 계속 챙겨준 내 사람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블랙 드레스를 입고 눈웃음을 짓고 있다. 특히 작은 얼굴과 뚜렷한 이목구비로 완성한 연예인급 미모가 돋보인다.

김진아 인스타그램
김진아 인스타그램

김정훈 소개팅녀 김진아는 올해 나이 26세로 김정훈과는 14살 차이가 난다. 연세대학교 출신으로 현재 인천공항 아나운서로 근무 중이다.

그는 김정훈과 함께 TV조선 ‘연애의 맛’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연애의 맛’은 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하며 사랑을 찾아가는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최근 ‘연애의 맛’은 시즌3가 방송되며 그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김진아는 4월과 7월, 두 번에 거쳐 토크콘서트를 진행했다.

또한 김진아는 지난달 1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임 파인, 앤유?' 출간 소식을 알리기도 했다.

그는 "'아임 파인, 앤유?'는 표지와 본문 디자인, 그리고 글의 구성 및 배치, 글꼴과 색상까지 하나하나 직접 기획하고 정성껏 꾸려놓은 책입니다. 책 안에는 솔직한 제 지난날의 이야기와 제가 겪은 아픔을 꾸밈없이 담아 놓았습니다"라며 "우리가 살아가며 참 부던히도 고민하고 힘겨워하는 ‘자존감’과 ‘관계’의 문제에 대해 짤막한 몇 편의 수필 글로 진심 어리게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진중한 글이지만 퍽 재미있고 편안하게 읽으실 수 있도록 노력하였습니다!"는 설명과 함께 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