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어서와한국은처음이지’ 110회, 노르웨이 3인방의 찜질방 본격 체험! 양머리X숯가마X식혜... ‘펭귄’ 파블로의 20분 숯가마 완전정복!

  • 정미경 기자
  • 승인 2019.10.24 21: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미경 기자]  

24일 방영 된 MBC애브리원 예능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지난 이야기에 이어서 노르웨이 선생님 3인방의 한국여행 5일째 일정이 공개되었다. 보드, 파블로, 에이릭은 아침을 든든히 먹고 바로 ‘봉원사’로 이동했다. 천천히 봉원사를 다 둘러본 세 사람은 이어서 다음 목적지로 이동했다. 이들은 “아직도 비행으로 인한 피로가 남아있어”, “궁금하다 여러 구역이 있을지, 차갑고 따뜻한 곳이 있을지”라고 이야기 하며 이동했고, 도란도란 이야기 하며 세 사람이 향한 곳은 바로 찜질방이었다.

식당을 잘못찾아 들어간 것인지 염려하는 스튜디오와 달리, 다행히 이들은 한국 여행 계획 시 찜찔방을 생각해두고 있었다. 보드는 “노르웨이 사우나랑 완전 달라 보여, 되게 좋아 보인다”라고 이야기 하며, “집까지 장시간 비행 전에 몸을 푸는 거야”라고 찜질방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에이릭 역시 “실제로 특별한 경험이잖아”라고 이야기 하며 결국 만장일치로 찜질방 방문을 찬성했다. 여행으로 지친 세 사람의 휴식 시간은 과연 어떨까.

MBC애브리원 예능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 캡쳐
MBC애브리원 예능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 캡쳐

이 모습을 보던 신아영은 “코스 좋다”라고 말하며 감탄하는 모습을 보였다. 잠시 카메라는 OFF로 돌리고 찜질복으로 환복하고 온 세 사람은 여기저기 찜질방을 둘러보았다. 이용방법을 몰라 서성이는 에이릭의 시선에 안마기가 잡혔다. 친절한 손님의 도움으로 에이릭은 첫 안마의자 체험에 들어갔다. 앉자마자 그는 입가에서 미소가 끊이지 않는 모습이었다.

하지만 곧이어 “세네요, 정말 때리네요”라고 이야기 했고, 그 말을 들은 손님은 “코리아 릴렉스 베스트”라고 이야기 했다. 하지만 그는 마냥 편하지는 않은 표정이었다. 에이릭은 “이건 편하게 쉴 수 있는 마사지는 아니에요”라고 이야기 하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에이릭과 달리 자리를 잡고 앉은 파블로와 보드는 찜질방 인싸템 양머리를 만들기 위해 한국인들에게 과외를 받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서 뒤에 있던 손님은 꽈베기를 가지고 가서 함께 나누는 모습을 보였다. 보드는 한 입을 먹고 “크링글 맛이야”라고 말하며 감탄했고, 이어서 쌀음료를 맛 본 파블로는 정말 맛있다고 이야기 했다.

친절하게도 손님들은 세 사람이 찜질방 체험을 제대로 할 수 있도록 자세히 알려주었고, 파블로와 보드, 에이릭은 바로 매점으로 가서 식혜와 옥수수, 감자, 고구마를 구입했다. 세 사람은 달달한 식혜를 바시며 바로 숯가마로 이동했다. 찜질의 끝판왕 야외 숯가마로 향한 세 사람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에이릭은 “완전 미친 듯이 뜨거워”라고 말하며 놀라움을 표현했고, 처음 마주한 열기에 살짝 긴장한 모습이었다.

앞에서 잠시 기다리던 세 사람은 바로 숯가마로 들어갔다. 보드는 “여행 중 지금이 제일 건강해 보여”라고 이야기 했지만, 에이릭은 “난 벌써 수분이 다 빠졌어”라고 이야기 했다. 유독 에이릭이 힘들어 하는 모습을 보였다. 파블로와 보드는 에이릭에게 먼저 나가라고 이야기를 했고, 제일 먼저 “뜨거웠어요”라고 이야기 하며 에이릭이 나왔다. 뒤를 이어 보드도 나왔고 에이릭에게 “밖에 좀 나가보자, 아직 안 가봤으니까”라고 이야기 했다. 열기를 피해 밖으로 나온 이들은 시원하게 불어오는 비바람을 즐기며 열을 식히고 있었다.

유일하게 파블로만 열을 즐기고 있었다. 그는 별명이 ‘펭귄’이라고 했는데, 카메라만 두고 제작진도 퇴장한 그 곳에 홀로 한참 열기를 즐기는 모습을보였다. 결국 그는 홀로 20분 동안 찜질을 즐기다가 나오는 모습을 보였다. 다시 실내로 들어온 세 사람은 휴식을 즐기며 간식을 먹었다. 이어서 세 사람은 호쿤도 만나고 한국에서의 마지막 밤을 즐기기 위해 홍대로 이동했다. 과연 세 사람은 무엇을 하며 한국의 마지막 밤을 보내게 될까.

MBC애브리원 예능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한국에 처음 와본 외국인 친구들의 리얼한 '한국 여행기'를 통해 '여행' 그대로의 보는 즐거움과 문화적 차이에서 오는 재미까지 동시에 선사하는 '신개념 국내 여행'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김준현, 딘딘, 신아영, 알베르토 몬디가 진행을 담당하고 있다. 본방송은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30분에 시작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