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위너(WINNER) 이승훈, “MV 전라 노출? 외롭고 상처받은 모습 담았다”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10.23 14: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위너(WINNER) 이승훈이 전라 노출 연기에 도전한 소감을 밝혔다.

23일 오후 서울 강남 청담 씨네씨티 M-CUBE에서 위너(WINNER) 세 번째 미니앨범 ‘CROSS’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승훈은 타이틀곡 ‘SOSO’ 뮤직비디오에서 전라 노출 연기에 도전했다. 이와 관련해 그는 “연예인으로 화려한 직업을 가진 것 같지만 내면에 있는 외롭고 상처받고 있는 모습을 비주얼적으로 담아 냈다”고 말했다.

이어 “그 전에 화려하게 치장하려고 했던 헤어스타일 같은 것 없이 진솔하게 힘들고 상처받아 있는 현대 사회의 모습을 비주얼적으로 대면하는 이미지라고 생각했다”며 “다른 의상으로 표현하는 것보다 가장 나 다운, 솔직한 모습을 담고 싶다는 생각으로 노출 씬을 찍게 됐다”고 덧붙였다. 

위너(WINNER) / YG엔터테인먼트
위너(WINNER) / YG엔터테인먼트

그러면서 이승훈은 “원래는 속옷을 입고 촬영 했는데 모니터링을 하니까 좀 아쉽더라. 박세리 선수가 양말을 벗고 물에 들어가는 것처럼 경건한 감정으로 했다”며 “카메라 앞에서 속옷을 벗는 감정 대한민국에서 몇 분이나 알까. 모를거다”라고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번 위너의 세 번째 미니앨범 ‘CROSS’ 에는 타이틀곡 ‘SOSO’ 외 ‘OMG’, ‘빼입어 (DRESS UP)’, ‘FLAMENCO’, ‘바람 (WIND)’, ‘끄덕끄덕(DON'T BE SHY)’ 등 총 6곡이 수록됐다. ‘CROSS’는 앨범 타이틀처럼 각자의 방향과 특색을 지닌 네 멤버가 모여 새로운 교차점이 된, 그들의 관계성·음악·스토리를 담았다.

타이틀곡 ‘SOSO’는 이별 후 아픔이 휘몰아치는 내면과 다르게 덤덤한 척하는 이들의 양면성을 각 파트의 반전으로 표현했다. 팝·댄스·힙합 등 장르적 크로스오버가 특징인 곡이다.

한편, 위너는 오는 23일 오후 6시 세 번째 미니앨범 ‘CROSS’ 음원을 발표한다. 오프라인 앨범은 29일 정식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