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화 ‘범죄와의 전쟁 : 나쁜놈들 전성시대’ 김혜은, 핫핑크도 소화하는 미모…이세영도 반한 시크한 셀카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10.23 01: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영화 ‘범죄와의 전쟁 : 나쁜놈들 전성시대’가 23일 오전 0시 30분부터 OCN서 방영되고 있는 가운데, 배우 김혜은이 근황을 전했다.

김혜은은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음....생소하다...핫핑...”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혜은은 검은색 의상을 입은 채 셀카를 찍는 모습이다. 핫핑크로 빛나는 그의 입술과 더불어 시크한 표정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실시간 피드백 받으시려는 모습 너무 귀여우세요ㅎㅎ”, “핑꾸핑꾸 넘 이쁜걸요~”, “너무 잘 어울리는뎁쇼?!”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배우 이세영은 “엄마 사랑해요♥ 히힣”이라는 댓글을 남겼다.

김혜은 인스타그램
김혜은 인스타그램

1973년생으로 만 46세인 김혜은은 서울대학교 성악과를 졸업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1997년 24세의 나이에 청주 MBC 아나운서로 근무하며 활동을 시작한 그는 이후 기상캐스터로 활약했으며, 2004년 퇴사하면서 배우로 전직하기 위해 3년 간 휴식기를 가졌다.

휴식기 후 2007년 ‘아현동 마님’서 연기자로 데뷔했고, 2012년 영화 ‘범죄와의 전쟁’서 여 사장 역으로 출연하며 많은 인상을 남겼다.

이후로도 ‘남자가 사랑할 때’, ‘보안관’ 등의 영화에 출연했으나, 여전히 주로 드라마에서 활약하고 있다.

최근 SBS ‘의사요한’서 민태경 역으로 열연했던 그는 현재 차기작을 준비 중이다.

한편, ‘범죄와의 전쟁 : 나쁜놈들 전성시대’는 윤종빈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은 작품으로, 1980년대 부산을 배경으로 한다.

최민식과 하정우, 김성균, 마동석, 조진웅, 곽도원 등이 출연했고,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에도 472만명의 관객수를 기록하며 흥행에 성공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