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애의 참견 시즌2’ 62회, 재연배우 지수연-오세현-김장원 출연…’서로 다른 안녕’ 사연 소개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10.22 16: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연애의 참견 시즌2’ 62회 사연과 재연배우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22일 방송되는 KBS 조이 ‘연애의 참견 시즌2’ 62회에는 ‘서로, 다른, 안녕’ 사연이 소개된다. 고민녀 이효정 역은 배우 지수연, 남자친구 강현욱 역은 배우 오세현, 직장동료 윤시후 역은 배우 김장원이 맡았다.

입사 후 사수 현욱의 보살핌을 받으며 회사생활을 한 효정. 절로 현욱에게 마음이 가 짜릿한 사내연애를 즐겼지만 1년 만에 헤어지고 만다.

KBS N 공식 인스타그램
KBS N 공식 인스타그램

효정과 알콩달콩 사내연애를 했지만 일과 사랑이 구분되지 않는 일상에 지쳐 이별을 말한 현욱. 그러나 이별 후에도 효정에게 계속 시선이 간다.

사수인 효정에게 일을 배우며 사랑의 감정까지 커진 시후. 과거 형눅과 연애했던 것을 알지만 과거는 과거일 뿐. 효정에게 적극적으로 대시한다.

효정은 애써 아무렇지 않은 척하는 자신과 달리 정말 아무렇지 않은 듯한 현욱이 원망스럽다. 이별 후폭풍이 가시기도 전 후배 시후는 자신에게 대시를 한다.

하지만 그보다 더 당황스러운 건 쿨해보이던 현욱이 다시 만나고 싶다며 돌연 자신을 붙잡는다는 사실이다.

KBS 조이 ‘연애의 참견 시즌2’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