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mbc 아침드라마 ‘모두 다 쿵따리’ 박시은, 나이 잊은 셀카 “오늘 하루도 힘을 내보아요”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10.21 12: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MBC 아침드라마 '모두 다 쿵따리'에 출연 중인 배우 박시은이 귀여운 셀카를 공개했다.

최근 박시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굿모닝~ 오늘 하루도 힘을 내보아요~ #모두다쿵따리 #MBC #세트장으로 고고"라는 글과 함께 아침 출근길 셀카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시은은 귀여운 포즈를 취하며 토끼로 변했다. 특히 박시은은 나이 20대 같이 상큼한 셀카를 팬들의 이목을 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모두다 쿵따리 잘보고 있습니다ㅎ", "이뻐요~~^^ 연기도 잘하고 모두다 꿍따리 잘 보고 있어요~~ 보미에게 행복이 빨리오길", "모두다 꿍따리 잘 보고 있습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박시은 인스타그램
박시은 인스타그램

1980년생으로 올해 나이 39세인 박시은은 지난 1998년 데뷔 이후 활발하게 활동해온 배우다.

박시은은 '학교', '점프', '덕이', '논스톱', '세 친구', '엄마야 누나야', '천생연분', '토지', '쾌걸 춘향', '천추태후', '호박꽃 순정', '애정만만세', '오늘만 같아라', '친애하는 당신에게', '사랑했나봐', '내 손을 잡아', '모두 다 김치', '달의 연인 - 보보경심 려', '훈장 오순남'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했다.

박시은의 남편 진태현은 올해 나이 38세로 1살 연하다. 두 사람은 연상연하 부부다. 

박시은과 진태현의 인연은 드라마 ‘호박꽃 순정’에서 연인 역으로 출연한 것을 계기로 오랫동안 연인관계로 사귀다가 2015년 7월 결혼식을 올리며 정식 부부가 됐다.

현재 박시은은 MBC 아침드라마 ‘모두다쿵따리’에 출연 중이다. ‘모두 다 쿵따리’는 미국에 입양 후 처음 오게 된 고향 쿵따리 마을에 정착하게 되며 벌어지는 좌충우돌 시골 적응기를 다룬 작품으로 박시은, 김호진, 이보희, 강석정, 서혜진 등의 배우들이 출연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