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김민재, 촬영장 속 비글미 넘치는 마훈 모먼트…동현배도 감탄 (ft. 인물관계도)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0.21 07: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 활약 중인 김민재가 촬영장 속 비글미 넘치는 일상을 공유했다. 

최근 김민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8화 본방사수하러 달립니다!!! #취미가제자리높이뛰기마훈 #얼굴은신경쓰지못함”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민재는 촬영장에서 극중 옷을 갖춰입고 장난기 가득한 얼굴로 점프를 하고 있는 모습이다. 비글미 넘치는 그의 모습에 배우 동현배는 “어허~ 큰 언니 점프력 보소~”라고 댓글을 남기며 웃음을 더하기도 했다. 

김민재 인스타그램

누리꾼들은 “무조건 본방사수할게요~”, “공승연 언니랑 너무 잘 어울려요. 두 사람이 잘 됐으면”, “드라마 잘 보고 있어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최근 김민재는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 서지훈-박지훈-변우석-공승연 등과 함께 호흡을 맞추고 있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조선 최고의 매파당 '꽃파당'이 왕의 첫사랑이자 조선에서 가장 천한 여인 개똥을 가장 귀한 여인으로 만들려는 조선 혼담 대 사기극으로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극중 김민재는 예리한 관찰력을 가진 조선 최고의 남자 매파 마훈 역을 맡았으며 공승연은 왕의 첫사랑이자 닷푼이면 무엇이든 해주는 꽃파당의 견습생 개똥 역을 맡았다. 

김민재가 활약 중인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30분, 화요일 오후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