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티아라 출신 한아름, 새침한 표정도 매력적…오늘(20일) 결혼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0.20 10: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티아라 출신 한아름이 오늘(20일) 결혼식을 올리며 그의 일상 속 모습도 관심을 끌고 있다.

최근 한아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하늘이 참 예쁘던데 밤에는 더 밝게 빛이 나겠지."라는 내용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아름은 새침한 표정을 보여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한 한아름은 결혼을 앞두고 한층 더 아름다워진 외모 등을 자랑하고 있어 관심을 끌었다.

한아름 인스타그램
한아름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너무 예뻐요", "사랑해요", "언니 화이팅", "핑크 잘 어울려요", "행복하고 건강하세요" 등의 댓글을 남겼다.

올해 나이 26세인 한아름은 지난 2012년 아이돌 그룹 티아라 멤버로 합류하며 얼굴과 이름을 알렸다. 그러나 한아름은 활동 1년여만에 티아라를 탈퇴했고, MBK엔터테인먼트를 떠났다.

이후 한아름은 KBS2 '더 유닛'에 출연해 주목 받기도 했다. 당시 한아름은 자신의 신병 루머 등에 대해 적극 해명하기도 했다.

한아름은 최근 결혼 소식을 전하며 눈길을 끌었다. 한아름의 남편이 될 일반인의 직업은 사업가고, 두 사람의 나이 차이는 2살이라고 알려져 있다. 또한 한아름은 결혼 소식과 동시에 임신 소식을 알리기도 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