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안현모♥’ 라이머, “처음 본 순간부터 갖고 싶었다”…‘상남자 고백’

  • 유혜지 기자
  • 승인 2019.10.16 22:4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안현모가 네티즌 사이 화제인 가운데 라이머의 발언이 재조명 받고 있다.

지난 1월 14일 방송된 SBS ‘동망시몽2-너는 내 운명’에서 라이머는 안현모에 대해 “처음 본 그 순간부터 정말 갖고 싶었다”고 털어놨다.

이날 방송에서 라이머는 “소개로 만났다. 처음 만난 순간부터 정말 갖고 싶었던 여자”라고 말했다. 이어 “보자마자 확신이 들었다. 정말 5개월 만에 훅 이렇게 됐다”고 덧붙였다.  

라이머 인스타그램
라이머 인스타그램

이를 듣던 안현모는 “5개월이 아니라 6개월이다”고 말했다. 그는 “그렇게 말하면 기사에 잘못 나오고 그런다”면서 기자 출신다운 면모를 보였다. 이에 대해 안현모는 “연애 기간이 짧아 보이는 게 싫어서 6개월이라고 정확하게 말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안현모는 서울대와 한국외대 통번역대학원을 졸업한 후 SBS기자를 거쳐 현재 프리랜서 통역가와 MC로 활동 중이다. 특히 올해 북미 정상회담 동시통역과 2018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 통역을 담당하기도 해 화제가 됐다.

라이머는 이현도, 이효리 등 스타들의 객원 래퍼로 활동했던 힙합 뮤지션으로 2011년에는 힙합 레이블 브랜뉴뮤직을 설립해 대표로 있다.

지난 2017년 9월, 6개월간의 열애 끝에 웨딩마치를 올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