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쇼미더머니8' 윤훼이, 릴타치와 함께 전한 인스타 속 근황…'힙 그 자체'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10.16 16: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쇼미더머니8'에 출연해 아쉽게 탈락했던 윤훼이의 일상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었다.

최근 윤훼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 구찌 바지 입고 공항 보안 통과했다가 TSA의 온몸 쓰담쓰담 당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릴타치와 함께 서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나른하게 뜬 윤훼이의 눈과 대비되는 릴타치의 표정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두 분 다 가천대 축제때 입고 온 옷이네유 그때 찍은 건가요???", "타치형 표정 머얔ㅋㅋㅋ", "타치 토마스 기차 같이 생겼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윤훼이 인스타그램
윤훼이 인스타그램

윤훼이는 올해 나이 25세인 래퍼로 지난 2015년 디지털 싱글 ‘Fatal Love’를 발매하며 데뷔했다. 본명은 양윤화이며 소속사는 워더플럭으로  알려져 있다. 그는 기리보이가 프로듀싱한 'imjmwdp'에 참여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그가 출연했던 Mnet ‘쇼미더머니8’은 국내 현존하는 최장수 힙합 서바이벌으로 힙합 씬의 최고의 프로듀서들이 함께 랩 배틀을 펼칠 래퍼를 선발, 치열한 대결을 통해 우승 상금의 주인공을 가려내는 프로그램으로 윤훼이는 본선 8강에서 탈락하며 아쉬움을 더했다.

'쇼미더머니8' 제작발표회 당시 스윙스는 "평소에 촬영하다 보면 지루하지 않나. 그럴 때 소리를 지르는데 예고편을 보니 편집 없이 다 내보내셨더라"며 "이번 시즌 굉장히 예능으로 갈 예정이다"고 시청자들의 흥미요소를 자극했다.

이영주 PD는 "많은 시간을 고민한 끝에 룰을 바꾸게 됐다. 시즌3부터 5년간 이어온 체제를 바꿈으로써 최장수 프로그램으로서 변화를 통해 신선함을 드려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두 크루로 바꾸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4명이 함께 하니 프로듀싱에 있어서 서로에게 도움이 되고, 더 새로운 음악을 보여줄 수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프로듀서에 여성이 한 명도 포함되지 않았다는 지적에 최효진 CP는 "여성 프로듀서를 염두에 뒀지만, 밸런스를 맞추는 과정에서 올해는 여성 래퍼 분들이 참여하기 어렵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답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