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호텔 델루나' 여진구, 나이 잊은 대형견美로 여심 저격…'팬미팅 성료'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10.16 16: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호텔 델루나’에 출연했던 여진구가 팬미팅을 성료하며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었다.

최근 여진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D-day #MEMORYLINE #9oo그램 이따 보아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베이비펌으로 대형견을 연상하게 하는 분위기를 방출하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살짝 올라간 입꼬리에서 느껴지는 남자다운 분위기가 돋보인다.

여진구 인스타그램
여진구 인스타그램

여진구는 올해 23세인 배우로 생일은 8월 13일이다. 그는 지난 2005년 영화 ‘새드무비’로 데뷔했다. 이후 ‘일지매’, ‘자이언트’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다.

어느새 자라 남성미를 과시하는 그는 ‘대립군’, ‘왕이 된 남자’ 등에 출연해 여심을 흔들었다. ‘왕이 된 남자’는 잦은 변란과 왕위를 둘러싼 권력 다툼에 혼란이 극에 달한 조선 중기, 임금이 자신의 목숨을 노리는 자들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쌍둥이보다 더 닮은 광대를 궁에 들여놓으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방송 당시 여진구는 1인 2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여진구는 최근 아이유와 함께 ‘호텔 델루나’에 출연했다.

tvN ‘호텔 델루나’는 엘리트 호텔리어가 운명적인 사건으로 호텔 델루나의 지배인을 맡게 되면서 달처럼 고고하고 아름답지만 괴팍한 사장과 함께 델루나를 운영하며 생기는 특별한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로 후속작은 '아스달 연대기'다.

특히 지난 1일 방송된 tvN '호텔 델루나' 마지막 회에서는 김수현이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김수현은 사장 장만월(아이유 분)이 저승으로 떠난 뒤 새로운 호텔의 사장으로 등장했다.

소개와 함께 등장한 그는 "이제 영업을 시작해볼까요"라는 말과 함께 '호텔 델루나'의 막을 내렸다. 이에 일각에서는 '호텔 델루나'의 시즌2가 제작되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