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소란 고영배, 김신영 대신 ’정오의 희망곡’ 스페셜 DJ 활약…’게스트 나비와 투샷’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10.16 13: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소란 고영배가 김신영 대신 ‘정오의 희망곡’ 스페셜 DJ로 활약했다.

15일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오늘부터 이틀동안 함께 하는, 스페샬 디제이! #소란 #고영배 님을 소개합니다~ 색깔이 모두 다른 영한 패션! 아이돌룩! 입고 오셨으니까... 정오의 희망곡 들으러오세요! 지금~ #고영배 #신디는출장중 #정오의희망곡김신영입니다”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고영배는 출장 간 김신영 대신 15~16일 이틀 동안 스페셜 DJ를 맡아 특유의 입담을 뽐냈다. 

16일 방송 후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남 고 여 나 들어보셨나요! 입담에 있어서 남자는 #고영배 여자는 #나비 저 세상 케미 보여준 두 분~ 감사합니당~ #스페셜디제이 #고영배 #신디는출장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공식 인스타그램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공식 인스타그램
나비 인스타그램
나비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에는 게스트로 출연 나비 옆에서 브이 포즈를 취한 고영배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행복해보이는 두 사람의 표정이 눈길을 끈다.

1983년생인 고영배의 나이는 37세. 2011년 12월 아내와 결혼한 고영배는 슬하 두 딸을 두고 있다. 또한 고영배가 보컬로 있는 소란은 2010년 데뷔 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1986년생인 나비의 나이는 34세. 나비는 지난달 20일 MBC 주말드라마 ‘황금정원’ OST ‘이대로 늘 그렇게’를 발매했다.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는 매일 오후 12~2시 청취자들을 찾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