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PD수첩, '프로듀스x101' 투표 조작 PD 따로있나…홀로 집계 후 문자로 보내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10.16 00:1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PD수첩(피디수첩)'이 '프로듀스 x101' 투표 집계 조작에 대한 의혹을 밝혔다. 

15일 방송된 MBC 'PD수첩'에서는 조작 의혹에 휩싸인 '프로듀스 x101'에 대해 파헤쳤다.

이날방송에서는 '프로듀스 x101'의 투표수를 집계했던 PD에 대해 ㅇㅇㅇ. 안준영PD와 다른 사람이라는 해당 PD는 항상 제3의 장소에서 투표 수를 집계한 뒤 결과를 보내왔다고.

해당PD는 '프로듀스 x101' 타PD들에게 문자 등으로 결과를 보내왔고, 자막팀은 해당 문자 내용을 방송으로 내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프로듀스 x101' 관계자들은 “항상 방 안에서 홀로 일했다. 예민해서 그런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해당 투표수 사진은 지웠다. PD들은 보안에 예민하다보니 지운 것을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PD수첩' 캡처

이와관련 관계자들은 “'등수가 왜 이렇지'라고는 생각한 적 있지만 조작에 대해서는 생각해본 적 없다”고 이야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연습생들이 뽑았던 첫 센터 역시 변경됐다는 폭로가 공개됐다. 한 연습생은 "투표로 센터를 뽑았다. 근데 갑자기 바뀌어서 다른 연습생이 센터가 됐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이번 '프로듀스 x101'의 우승자는 한승우, 조승연, 김우석, 김요한, 이한결, 차준호, 손동표, 강민희, 이은상, 송형준, 남도현 연습생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각각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위에화엔터테인먼트코리아, 티오피미디어, 위엔터테인먼트, 울림엔터테인먼트, DSP미디어, 스타쉽엔터테인먼트, 브랜뉴뮤직, MBK엔터테인먼트 소속으로 알려졌다. 

'PD수첩'은 '시대의 정직한 목격자'가 되기 위한 성역 없는 취재를 지향하는 심층 탐사 보도 프로그램이다.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5분 MBC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