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피겨 여왕’ 김연아, 결혼식 하객 참석으로 ‘주인공’ 보다 화제…‘여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피겨 여왕’ 김연아가 빙속여제 이상화의 결혼식 하객으로 참석해 많은 화제다.

지난 12일 김연아가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상화와 가수 강남의 결혼식에 하객으로 등장, 국가대표 의리를 드러냈다.

김연아는 이날 서울 광진구 광장동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이상화와 강남의 결혼식장에 블랙 드레스룩으로 단아한 하객패션을 선보였다. 

김연아와 이상화는 지난 2005년 세계 종목별 선수권 대회부터 인연을 맺어 동계 종목 국가대표로 남다른 친분을 쌓았다.

홍석천 SNS
홍석천 SNS

이날 김연아는 포토월에 서지 않고 바로 결혼식장으로 이동했지만 참석 소식만으로도 엄청난 화제를 모으며 결혼 주인공들보다 큰 이슈를 몰았다.

앞서 SBS ‘동상이몽-너는 내운명2’에 출연 중인 이상화는 방송을 통해 “내 친구 태범이랑 연아 킴, 그리고 쇼트트랙 국가대표 애들”이 참석한다고 미리 예고한 바 있다.

이날 두 사람의 결혼식은 태진아가 주례, 이경규가 사회, 가수 김필이 축가를 맡았다. 김연아 외에도 박찬호 등 체육계와 연예계 등 다양한 인사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 외에도 양희은, 샘 오취리, 지상렬, 황광희, 김창렬, 윤정수, 김환 아나운서, 위너 이승훈, 최여진, 진아름, 조성민, 양정원 등이 참석했다. 

한편 하객으로 참석한 홍석천은 결혼식이 끝난 후 스포츠 스타 김연아, 박찬호, 배우 김광규, MBC 아나운서 박연경, SBS 아나운서 배성재 등과 함께 찍은 인증샷을 공개하기도.

그는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드디어 만났다”라며 “두 영웅 너무 예쁘고 너무 멋진 두 사람 마음씨도 멋지다”고 결혼식 참석 소감을 밝혔다.

이상화와 강남은 지난해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을 통해 인연을 맺었다. 지난 3월 공식 열애를 인정한 두 사람은 1년 여 끝에 부부의 연을 맺었다.
 


추천기사